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10년간 서울 아파트 거래 최다지역은 ‘노원구’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최근 10년간 서울에서 아파트 거래량이 가장 많은 지역은 노원구로 나타났다.    9일 리얼투데이가 서울부동산정보광장 자료를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최근 10년간(10년 6월~20년 6월) 서울시 아파트 거래량은 총 80만5,605건으로 집계됐다. 이 중 노원구가 8만1,189건(10.08%)으로 가장 많았고, 강남구 5만312건(6.25%), 강서구 4만7,627건(5.91%), 강동구 4만3,621건(5.42%), 성북구 4만2,295건(5.25%) 등 순으로 이어졌다. 노원구는..

      부동산2020-07-09

      뉴스 상세보기
    • 서울 대치·목동 전세 ‘숨고르기’…“불안 여전”

      [앵커]서울 학원가 밀집 지역을 중심으로 전세시장이 숨고르기에 들어간 모습입니다. 새학기 시작전 입주할 수 있는 매물은 거의 나갔고, 학기 중 입주 물량을 중심으로 전세가가 내리고 있는 겁니다. 다만 전문가들은 12·16대책으로 전세수요가 늘어날 가능성이 커 전세 불안요인은 여전히 남아있다고 분석했습니다. 정창신기자입니다. [기자]서울 강남구 대치동 은마아파트.최근 이 단지 전용 76㎡ 전세가 5억원에 나오고 있습니다.이곳은 지난해 11월 최고 5억1,500만원에 전세 거래됐고, 12월엔 최고 6억원을 찍기도 했습..

      부동산2020-01-06

      뉴스 상세보기
    • [줌인 부동산] 자사고 폐지, 부동산 시장 역린 건드리나

      [서울경제TV=이아라기자][앵커]지난주 자사고, 외고, 국제고 총 79곳을 오는 2025년부터 모두 일반고로 전환하겠다고 발표했습니다. 정부 계획대로라면, 이런 특수 목적 고등학교가 30여 년 만에 사라지는 거라, ‘제2의 고교 평준화’라는 평가가 나오는데요. 부동산 업계서는 다른 분석도 있다고 합니다. 자세한 내용 부동산팀 이아라기자와 알아보겠습니다.  [앵커]이 기자, 정부의 자사고 폐지 언급은 지난달 말부터 있었고 폐지 발표는 정확히 지난주 목요일(7일)에 있었는데요. 이 발표가 벌써 전셋값 상승을 부추겼다..

      부동산2019-11-15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학군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학군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