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팬젠, 바이오시밀러 빈혈치료제(EPO) 국내 품목허가 획득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팬젠은 한국식약처로부터 바이오시밀러 빈혈치료제(EPO) ‘팬포틴’의 품목허가가 승인됐다고 28일 밝혔다.팬젠의 빈혈치료제(EPO)는 만성신부전 환자의 빈혈 치료에 사용하는 적혈구 증식인자를 일컫는 바이오의약품으로 에포에틴 알파 성분 빈혈치료제로는 국내 최초의 바이오시밀러 제품이다. 팬젠 관계자는 “이번에 국내 품목 허가를 획득한 팬포틴은 이미 글로벌 시장 내 우수성을 입증한 바이오시밀러 빈혈치료제(EPO) 제품”이라며 “국내 환자들의 치료제 선택폭이 넓어짐과 동시에 이번 국내 품목허가..

      증권2019-11-28

      뉴스 상세보기
    • 팬젠, 혈우병 치료제 임상1상서 첫 환자 투여

      [서울경제TV=양한나기자]바이오의약품 전문기업 팬젠이 혈우병 치료제 ‘PGA40’의 임상 1상시험에서 첫 환자 투여를 개시했다고 8일 밝혔다이번 임상시험은 을지대학교병원 등에서 치료 경험이 있는 중증 A형 혈우병 환자들을 대상으로 팬젠이 개발중인 혈우병 치료제 ‘PGA40’을 투여했을 때 약물동력학과 6개월간의 유지요법으로 투여시 안전성 및 유효성을 평가하게 된다. 이번 임상시험 디자인은 유럽과 한국의 임상시험 가이드라인을 준수하여 계획됐다.팬젠 관계자는 “이번 혈우병 치료제 임상 1상 시험을 국내에서 마무리한..

      증권2019-11-08

      뉴스 상세보기
    • 팬젠, 최대주주 변경 수반 주식담보계약 해제

      바이오의약품 전문기업 팬젠은 최대주주변경을 수반하는 주식담보제공 계약이 해제됐다고 11일 공시했다.공시에 따르면, 김영부 팬젠 대표이사의 효성캐피탈 주식 담보 계약 해지로 누적 담보 제공 주식은 총 108만2,432주에서 68만5,222주로 축소됐다. 회사 측은 해제 사유에 대해 “대출금액 상환에 따른 주식 담보 제공 계약 일부 해제”라고 설명했다. 이어 “최근 증시 침체와 함께 제약·바이오 종목에 대한 투자자들의 반대매매 우려 해소 일환”이라며 “향후에도 기업 가치를 높이고 재무건전성 및 투명성을 확보하기 ..

      증권2019-09-11

      뉴스 상세보기
    • 팬젠, 9억원 규모 바이오의약품 위탁생산 계약 체결

      바이오의약품 전문기업 팬젠은 차백신연구소와 바이오의약품 위탁생산(CMO) 계약을 체결했다고 22일 공시했다. 이번 계약은 9억원 규모이며, 이는 최근 매출액 대비 16%에 해당한다. 계약기간은 2019년 8월 22일부터 2020년 8월 21일까지다.회사 관계자는 “바이오의약품 개발에 필요한 원천특허기술을 바탕으로 CDMO 사업의 수주잔고도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며 “지난 2월에는 바이오시밀러 빈혈치료제(EPO) 대해 말레이시아 보건당국으로부터 품목허가를 받아 제품 원료도 생산했다”고 설명했다. 실제로 팬젠은 지..

      증권2019-08-22

      뉴스 상세보기
    • 팬젠, 올 상반기 매출액 11억원…“하반기부터 실적 개선 본격화”

      바이오의약품 전문기업 팬젠은 14일 2019년 상반기 실적 잠정 집계 결과를 공시했다. 이날 공시에 따르면, 팬젠은 올해 상반기에 매출액 11억원, 영업손실 36억원, 당기순손실 38억원을 기록했다. 팬젠 관계자는 “올 상반기는 기존의 CMO(위탁 생산)사업보다 바이오시밀러 매출이 증가하면서 기존 매출 비중의 체질 개선이 이뤄졌던 시기”라며 “아쉬운 점은 연구개발비 증가 및 전환사채 지급 이자 등의 요인으로 인해 적자 폭이 증가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현재 바이오의약품 개발기술 이전 서비스의 수..

      증권2019-08-14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팬젠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팬젠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뉴스영상

    더보기

    팬젠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