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편리한 송금’ 토스, 인터넷은행 된다

      [앵커]내 계좌간 편리한 송금 서비스로 인기를 끌었던 ‘토스’가 우리나라 제3호 인터넷전문은행으로 거듭납니다. 지난 5월 심사에서 자본조달력 등의 문제로 고배를 마셨지만 이를 몇개월만에 성공적으로 보완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는데요. 빠른 외형 성장에 집착하지 않는 ‘느림보 전략’으로, 사회초년생 등 신용 이력이 부족한 이들을 위한 금융서비스에 집중하겠다는 계획입니다. 고현정 기자입니다.[기자]비바리퍼블리카가 운영하는 토스뱅크가 케이뱅크, 카카오뱅크 뒤를 잇는 세 번째 인터넷전문은행이 됩니다.금융위원회는 오늘(16일)..

      금융2019-12-16

      뉴스 상세보기
    • 인터넷 전문은행 심사 착수…‘토스뱅크’ 인가 여부 관심

      [서울경제TV=이아라기자] 신규 인터넷 전문은행의 예비 인가를 위한 본격적인 심사가 시작됐다.    최대 2곳에 예비 인가를 내준다는 금융당국의 방침 속에 금융감독원 외부평가위원회(외평위)의 심사 이후인 다음 주에 최종 결론이 날 전망이다.    12일 금융당국에 따르면 금감원 외평위는 이날부터 15일까지 인터넷 전문은행 예비 인가 신청을 한 토스뱅크와 소소스마트뱅크를 상대로 심사를 한다. 이들 두 곳과 함께 신청서를 낸 파밀리아스마트뱅크는 서류 미비 등의 이유로 심사 대상에..

      금융2019-12-12

      뉴스 상세보기
    • 제3인터넷은행 신청 10월 접수…신청기업에 전과정 컨설팅

      제3인터넷전문은행(인뱅) 예비인가 절차가 10월부터 다시 시작된다.    금융당국은 16일 인터넷전문은행 신규 예비인가 재추진 방안을 발표했다.    오는 10월 10일부터 15일까지 예비 인가 신청을 받고, 신청일로부터 60일 안에 심사 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다. 본인가 신청 후 1개월 안에는 최종 심사 결과를 낼 예정이다. 이르면 올해 안에 새 인터넷은행이 나올 수도 있다는 이야기다.    금융당국은 인가심사의 공정성을 높이기 위해 인가의 기존 틀..

      금융2019-07-16

      뉴스 상세보기
    • [이슈플러스] 한국 인터넷은행, 방향타가 없다

      [앵커]제3 인터넷은행 예비인가 발표가 지난 일요일 있었죠. 최소 1곳은 인가를 받을 것이라는 예상을 깨고 토스와 키움 컨소시엄 두 곳 모두 탈락하는 결과가 나왔습니다. 이를 놓고 시장에서는 당국이 원하는 인터넷 은행이 대체 뭐냐는 목소리가 나오고 있는데요. 한국의 인터넷은행  현 주소는 어디이고 어디로가 가야 하는 건지 금융팀 이아라 기자와 자세한 이야기 나눠보겠습니다.  [앵커]이 기자, 정부가 기대하는 인터넷은행의 역할이 뭔가요. [기자]인터넷전문은행 특례법에 따르면, ‘은행업을 주로 전자금융..

      금융2019-05-29

      뉴스 상세보기
    • 키움이냐 토스냐…오늘 新인터넷은행 심사 시작

      [앵커]카카오뱅크와 케이뱅크에 이은 인터넷은행 추가 인가를 위한 금융당국의 심사 절차가 오늘 시작됩니다. 자본력과 안정성에서 높은 점수를 받을 것으로 예상되는 키움뱅크와, 혁신성을 강조하고 있는 토스뱅크. 두 컨소시엄의 평가에 금융계 이목이 쏠려있습니다. 보도에 이아라기자입니다. [기자]금융권에 따르면 금융감독원이 위촉한 외부평가위원들은 오늘 오후 외부와 차단한 채 2박 3일 합숙 심사에 들어갑니다.  외부평가위원들의 인적사항, 평가위원단 규모, 합숙 장소 등은 비공개입니다. 평가위원들도 전날 통보받은 것으로 ..

      금융2019-05-24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토스뱅크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토스뱅크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