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반기성의 날씨와 경제] 기후변화로 흔들리는 보험사 건전성

      [앵커]올 여름 최악의 장마로 인해 물에 잠긴 자동차가 가장 많았다고 합니다. 많은 분들이 올해 중고자동차를 살 때는 특히 침수자동차에 조심해야 한다고 하는 것은 일만대 이상의 차량이 풍수해 차량이기 때문입니다. 문제는 기후변화로 인해 앞으로 더 많은 자연재해가 발생하게 되고 그렇게 되면 보험사의 손해율도 늘어날 수밖에 없다는 겁니다. 그래서 오늘은 기후변화와 보험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오늘도 케이웨더 반기성 센터장 나왔습니다. 안녕하세요?  실제 기후변화로 인해 보험업계의 리스크가 커지고 있나요? [..

      정치·사회2020-12-07

      뉴스 상세보기
    • [반기성의 날씨와 경제] 기후변화산업이 만든 일자리

      [앵커] 젊은이들의 취업이 점점 더 어려워지고 있습니다. 지난 9월 신규취업자 수는 11만 2,000명으로 3년 7개월만에 가장 적었습니다.15살에서 39살 사이의 취업자는 13만 8,000명이나 줄어들었고, 아예 ‘구직을 단념한 사람’들도 35%나 늘어난 13만여 명을 기록했다고 합니다. 최근에 더 나빠진 경제상황이 본격적으로 반영되면 일자리 찾길 포기하는 청년들이 더 크게 늘어날 것으로 우려되고 있는데요. 문제는 내년입니다. 삼성경제 연구소는 내년 경제성장률이 3.6%로 올해보다 훨씬 낮아지고 실업률은 3.5%나 될 ..

      정치·사회2020-11-09

      뉴스 상세보기
    • [반기성의 날씨와 경제] 동아시아 폭우 몰고 온 북극권 고온·대형산불

      [앵커]올해 동아시아의 한국, 중국. 일본이 엄청난 폭우로 몸살을 앓고 있는데요. 이렇게 강력한 재앙을 가져온 것이 바로 북극권의 고온현상이라고 합니다. 북극지역의 이상고온이 제트기류의 변화를 불러 우리나라의 상공에 강한 한기를 내려보내 더운 북태평양고기압의 북상을 막아 장마가 길어지고 비가 엄청나게 내리게 만들었다는 건데요. 오늘은 왜 북극지역에 고온현상이 발생했는지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오늘도 반기성 케이웨더 센터장 나왔습니다. 안녕하세요? 지금 북극권 고온현상은 어느 정도인지요?[반기성 센터장] ..

      정치·사회2020-08-10

      뉴스 상세보기
    • [반기성의 날씨와 경제] ‘보이지 않는 살인자’ 지표면 오존

      [앵커] 미세먼지는 은밀한 살인자라는 별명을 가지고 있는데 ‘보이지 않는 살인자’라고 불리는 물질이 있습니다. 바로 오존입니다. 많은 사람들은 당장 미세먼지처럼 보이지 않아 오존의 심각성을 잘 모르지만 과학자들 사이에서는 미세먼지보다 훨씬 더 해로운 대기오염 물질이라고 알려져 있습니다. 그래서 오늘은 오존에 관한 이야기를 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오늘도 케이웨더 반기성 센터장 나왔습니다. 안녕하세요? 제가 알기에는 오존은 자외선을 막어주어서 좋은 것도 있다고 하던데요?[반기성 센터장] 그..

      정치·사회2020-07-22

      뉴스 상세보기
    • [반기성의 날씨와 경제] 더운 날씨만큼 후끈한 폭염 마케팅

      [앵커] 지구온난화로 매년 기온이 상승한다고 합니다. 그런데 올 해 5월 상순에 이례적으로 고온현상이 나타났지요. 2012년 이후 8년만의 고온현상이 발생하면서 많은 사람들은 올 여름에 폭염이 찾아오는 것이 아니냐고 걱정하고 있는데요. 이에 반해 기업들은 코로나19로 어려워진 기업경제에 폭염이 도움을 줄 것이라는 예상으로 폭염 마케팅에 돌입했다고 합니다. 그래서 오늘은 올 여름은 얼마나 더울지 그리고 폭염과 관련된 날씨마케팅에는 무엇이 있는지에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오늘도 반기성 케이웨더 예보센터장 ..

      산업·IT2020-06-01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 SEN News기후변화로 흔들리는 보험사 건전성

      SEN 경제라이브

      2020-12-08 (화) 09:00:00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케이웨더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