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작년 채권결제대금 ‘5,549조’…전년 比 8.3% 증가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지난해 한국예탁결제원을 통한 채권결제대금 총액이 전년 대비 8.3%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22일 한국예탁결제원(이하 예탁결제원)은 지난 2019년 채권결제대금 총액과 일평균 채권결제대금이 각각 5,549조2,000억원, 22조5,000억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전체 채권결제대금 중 장내 채권시장결제대금은 468조6,000억원(8.4%), 장외 채권기관결제대금은 5,080조6,000억원(91.6%)로 집계됐다. 시장별로 살펴보면, 장내 채권시장결제대금은 전년 대비 18.9% 증가했다..

      증권2020-01-22

      뉴스 상세보기
    • 올해도 저금리·저성장…“美 채권·주식 주목”

      [앵커]작년 한 해 투자 키워드로 ‘해외투자’와 ‘채권’을 꼽을 수 있을 텐데요. 올해 역시 작년 못지않은 저금리·저성장 기조가 유지될 것으로 전망되면서 채권과 해외투자에 관심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특히 변동성이 크지 않은 미국의 채권과 주식에 주목하라는 전문가들의 조언이 나옵니다. 이소연 기자입니다.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한국예탁결제원에 따르면 최근 3년 동안 국내 투자자의 미국주식 보관 잔액은 46억 6,200만 달러에서 91억 3,800만 달러로, 미국채권 보관 잔액은 5억 7,700만 달러에서..

      증권2020-01-21

      뉴스 상세보기
    • 2019년 발행 채권 및 CD 390조원…전년 比 7.2%↑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지난해 한국예탁결제원을 통해 등록 발행된 채권 및 양도성예금증서(CD)가 전년 동기 대비 7.2% 증가한 390조9,000억원으로 집계됐다. 14일 한국예탁결제원(이하 예탁결제원)은 지난해 예탁결제원을 통해 발행된 채권과 CD를 집계해 발표했다. 이날 발표에 따르면 지난 한 해 동안 등록 발행된 채권은 전년 대비 5% 증가한 360조2,000억원이고, 양도성예금증서(CD)는 전년 대비 42.2% 증가한 30조7,000억원 규모이다. 최근 5개년 종류별 등록발행 현황 [자료제공=한국예탁..

      증권2020-01-14

      뉴스 상세보기
    • 작년 ‘나랏빚’ 4년만에 최고…국채·특수채 51.6조↑

      정부의 국채와 특수채 발행 잔액이 지난해에만 50조원 넘게 증가했습니다.코스콤에 따르면 지난해 국채와 특수채의 순발행액은 약 51조6,000억원을 기록해 4년 만에 증가 폭이 가장 큰 것으로 나타났습니다.발행 잔액도 1,020조4,000억원으로 늘어났습니다.   국채는 정부가 보증하는 채권입니다. 특수채도 공공기관이 발행하는 채권으로 역시 정부가 간접 보증합니다.이번 증가는 경기 부양에 필요한 자금 일부를 국채를 발행해 조달한 영향으로 풀이됩니다.

      경제2020-01-11

      뉴스 상세보기
    • JP모건 “2020년, 글로벌 채권에 우호적인 환경”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2020년은 글로벌 채권에 우호적인 환경이다.”21일 로몬 마로닐라 JP모간 글로벌채권 아시아총괄 전무이사(managing director)는 ‘2020 글로벌 채권시장 전망’ 간담회에서 “경제가 바닥을 쳤다고는 생각하지만, 반등을 예견할 수는 없는 상황이라 내년 역시 불확실성이 이어지면서 변동성 높아져 투자자들 입장에서 어려운 시기일 수밖에 없다”면서도 “이러한 환경은 글로벌 채권에는 충분히 매력적인 투자 기회”라고 이같이 밝혔다. 로몬 마로닐라 전무 이사는 우..

      증권2019-11-21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채권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채권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뉴스영상

    더보기

    채권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