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SEN마감시황]코스피, 외인·기관 쌍끌이 매도 공세에 1.22%↓…2,400선 후퇴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국내 증시가 외국인과 기관의 동반 매도 공세에 1% 넘게 하락했다. 전날 발표된 미 연준의 완화적 통화 정책 기조에도 불구하고 파월 의장의 부정적 경기 전망과 함께 미국 대형 기술주에 대한 독점 금지법이 부각되면서 투자심리가 위축됐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코스피 지수는 17일 전일 대비 29.75포인트(-1.22%) 하락한 2,406.17에 종료됐다. 개인 홀로 4,584억원을 순매수한 가운데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1,271억원과 3,13억원을 순매도했다. 업종별로는 기계(1.31%),..

      증권2020-09-17

      뉴스 상세보기
    • [SEN투자전략]美연준, 2023년까지 제로금리 기조 시사…우호적 환경 지속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간밤 미국 연방준비제도(Fed, 연준)는 FOMC를 개최하고 기준금리를 제로 수준으로 유지하기로 결정했다. 물가가 장기 평균적으로 목표치(2.0%)를 달성하도록 완화적인 정책을 유지하고 2023년까지 금리 동결을 시사했다. 연준의 결정은 이미 예견됐다는 점에서 금융시장은 별다른 반응을 보이지 않았다. 미 연준은 성명서를 통해 2020년(-6.5%→-3.7%) 미국의 성장률 전망치를 상향 조정하고, 2020년(9.3%→7.6%)과 2021년(6.5%→5.5%), 2022년(5.5%??..

      증권2020-09-17

      뉴스 상세보기
    • [SEN투자전략]코스피, 美증시 반등 성공…만기 충격 크지 않을 것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간밤 미국 뉴욕증시가 3거래일 연속 하락세를 끝내고 반등에 성공했다. 그동안 하락 폭이 컸던 테슬라, 애플 등 대형 기술주를 중심으로 반발 매수세가 유입되면서 증시가 큰 폭으로 올랐다. 이 가운데 오늘 국내 증시는 9월 선물옵션 만기를 맞이한다. 외국인 수급에 주목하는 한편 만기 충격은 크지 않을 것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10일(현지시간) 미국 다우존스30 산업평균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439.58포인트(1.60%) 상승한 2만7,940.47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

      증권2020-09-10

      뉴스 상세보기
    • [SEN마감시황]코스피, 美증시 급락에도 선방 1.15%↓…개인 1.2조 순매수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간밤 미국 증시가 급락세를 연출한 가운데 국내 증시가 개인투자자의 매수세에 힘입어 선방했다. 2.64% 떨어진 2332.68에 개장한 코스피는 개인들이 장중 1조3,000억원 가까이 주식을 사들이면서 낙폭을 줄이는데 성공했다. 코스닥 역시 3.7% 넘는 급락세로 출발했지만, 개인들이 저점 매수에 나서면서 하락 폭을 상당 부분 되돌렸다.  코스피 지수는 4일 전일 대비 27.56포인트(-1.15%) 내린 2,368.25에 종료됐다. 개인 홀로 1조2,864억원을 순매수한 가운데 외국인과..

      증권2020-09-04

      뉴스 상세보기
    • [SEN투자전략]기술주 투매 여파에 美 나스닥 5%↓...변동성 확대 불가피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미국 증시가 대형 기술주를 중심으로 차익 실현성 투매 양상이 나타나며 일제히 급락했다. 그동안 증시 상승을 주도해온 기술주들의 밸류에이션 부담이 투자자들의 차익욕구를 자극한 것으로 풀이된다. 국내 증시 역시 상승 폭이 컸던 종목들을 중심으로 차익실현 매물이 출회되며 변동성 확대가 불가피하다는 전망이 나온다.  3일(현지시간) 미국 다우존스30 산업평균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807.77포인트(2.78%) 하락한 2만8,292.73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증권2020-09-04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 증권지수는 이제 어려워진 상황, 추가 하락 유력

      평택촌놈의 정석투자

      2019-07-29 (월) 23:00:00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지수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