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ARFP 본격 시행 “해외펀드 투자 쉬워진다”

      [앵커]한국과 일본 등 5개국 내에서 펀드 투자가 보다 자유로워졌습니다. 오늘부터 시행된 아시아펀드패스포트(ARFP) 제도 덕분인데요. 아시아펀드패스포트는 정확히 어떤 제도인지, 시행에 따른 효과는 어떤 것들이 있는지 이소연 기자가 짚어봤습니다.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아시아펀드패스포트(ARFP) 제도가 오늘부터 본격 시행됐습니다. 아시아펀드패스포트를 한 마디로 요약하면 ‘펀드에 여권을 발급하는 제도’입니다. 해외여행 시 여권으로 체류의 안정성을 인정받는 것처럼, 패스포트 펀드로 등..

      증권2020-05-27

      뉴스 상세보기
    • ‘행사 취소·접촉 최소화’ 코로나19가 바꾼 증권가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코로나19 확산이 증권가의 업무 행태도 변화시키고 있다. 코로나19 발생 초기에는 건물 입구에 열화상 카메라 설치 및 건물 내부에 마스크와 손소독제를 비치하는 정도로 바이러스에 대응하며 정상적으로 일정을 소화해왔지만, 바이러스가 확산함에 따라 대응 수준을 높인 것이다. 27일 증권업계에 따르면 IPO 등 대면 접촉을 삼가기 위해 많은 인원이 모이는 행사를 연기 혹은 취소하고, 일부 기관은 혹시 모를 확진자 발생으로 인한 업무 차질을 줄이기 위해 업무 분리를 시행하고 있다. ‘코로나..

      증권2020-02-27

      뉴스 상세보기
    • ‘임기 종료’ 증권업계 수장들…변화 바람 부나

      [앵커]연말을 맞아 금융업계에 인사 바람이 불고 있습니다. 금융투자협회는 오늘(4일) 회장 후보자 등록을 마쳤고, 한국예탁결제원 이병래 사장도 이달 말 임기 종료를 앞두고 있습니다. 주요 기관뿐만 아니라 주요 증권사 CEO들 역시 상당수가 내년 3월 임기가 종료되며, 연임 여부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이소연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연말이 되면서 증권업계 역시 인사철이 도래했습니다. 우선 금융투자협회 회장 후보자 등록은 오늘(4일) 오전 10시 마감됐습니다.  등록 마감 이후 금투협 측..

      증권2019-12-04

      뉴스 상세보기
    • 자산운용사, 3분기 순익 2,064억원…절반은 ‘적자’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자산운용사 절반가량이 올해 3분기에 적자를 기록한 것으로 집계됐다. 26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3분기 자산운용사 275곳의 순이익은 2,064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25.6% 증가했지만, 전 분기 대비 3.0% 줄어들었다. 운용사 개별로 살펴보면, 142곳(51.5%)은 흑자를 냈지만 절반가량인 133곳(48.4%)이 적자를 내며 적자 회사 비율이 전 분기보다 3.4%p 상승했다. 사모 전문 자산운용사 200곳 중에서는 56.5%인 113곳이 3분기에 적자였다.3분기 자기자본순이익률(ROE)..

      증권2019-11-26

      뉴스 상세보기
    • 은행 임원 ‘하늘에 별 따기’…1,000명중 4명

      국내 시중은행에 근무하는 임원은 전체 임직원 1000명 중 4명 정도에 그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금융감독원 금융통계정보시스템에 따르면 6월 말 현재 은행, 보험, 증권, 카드 등 국내 4대 금융권 임직원 약 23만명 중 임원은 약 3,000명으로 1.3% 수준입니다.특히 은행의 임원 비중은 0.4%로 은행에서 행장이나 부행장 등 임원이 되는 것이 삼성전자 등 대기업 임원이 되는 것보다 더 어려웠습니다.삼성전자의 경우 임직원 중 임원 비중은 1.0%, 현대차는 0.7%, SK텔레콤은 2.1% 등입니다.한편, 중소형사가 많은 자산..

      금융2019-11-12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자산운용사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자산운용사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