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기아차·BMW·한국지엠 등 6개사, 4만여대 리콜

      기아자동차 K5를 비롯해 한국GM 올뉴 말리부, 혼다 CR-V, BMW 520d 등 4만2000여대가 제작결함으로 시정조치(리콜)에 들어간다. 국토교통부는 기아차·한국GM·BMW·혼다·한불모터스·모토로싸에서 제작·수입해 판매한 총 35개 차종 4만2320대에서 제작결함이 발견돼 자발적으로 리콜한다고 1일 밝혔다.기아차에선 2세대 K5(1만3435대)의 경우 전방 충돌방지 보조시스템 오류가 발견됐다. 전방 충돌방지 보조시스템은 주행중 전방 장애물과의 충돌을 피하거나 충돌위험을 줄여주기..

      산업·IT2019-08-01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자동차 리콜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자동차 리콜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