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작년 고용률 60.9%…22년만에 최고치 기록

      [앵커]지난해 12월 일자리 증가폭이 50만명을 넘기면서 5년 4개월 만에 최대 증가폭을 기록했습니다. 지난해 고용률은 60.9%로 22년만에 최고치입니다.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일자리 반등의 해였다”고 평가했습니다. 보도에 전혁수 기자입니다. [기자]통계청이 발표한 2019년 12월 및 연간 고용동향에서 작년 12월 취업자는 2,715만4,000명으로 1년 전보다 51만6,000명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5년 4개월 만에 최대 증가폭입니다.이에 따라 지난해 연간 취업자는 1년 전보다 30..

      경제·사회2020-01-15

      뉴스 상세보기
    • 홍남기 "지난해 일자리 반등의 해…양과 질 큰 폭 회복세"

      [서울경제TV=문다애 기자]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5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연 혁신성장전략회의 모두 발언을 통해 "작년 한 해 고용지표는 연말로 갈수록 회복 흐름이 더욱 공고화해 양과 질 양측에서 모두 큰 폭의 회복세를 보인 '일자리 반등의 해'였다"고 밝혔다. 지난해 취업자가 30만1,000명 증가해 2년 만에 30만명대를 회복한 데 대한 평가다. 정부는 지난해 고용 개선 흐름이 올해도 지속할 수 있도록 정책역량을 총집중하는 한편 제조업·40대 등 취약분야 개선에도 총력을 다하겠다는 방..

      정치·사회2020-01-15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일자리 반등의 해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일자리 반등의 해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