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의학 상식] 장마철 무릎 통증, 퇴행성관절염 시그널 가능성 높아

      비만 오면 등장하는 무릎 통증 때문에 스트레스를 받는 중장년층 사례가 많다. 원인 모를 무릎 통증이 수시로 나타나 서 있는 것조차 부담스러워 일상생활 속 행동 제약을 받는 것이다. 특히 최근 장마철이 도래하면서 쿡쿡 쑤시는 듯한 무릎 통증을 자주 경험하는 이들이 늘고 있다.   구름이 잔뜩 끼거나 비가 내리는 날에 무릎 통증이 심해지는 것은 기압 차이와 관계가 깊다. 습도가 높아지는 반면 외부 기압은 낮아져 무릎 관절 내부의 기압 팽창을 야기하는 것이다. 이때 주변 근육 조직과 인대 등을 자극하여 무릎 통증이 나타날..

      S경제2020-07-21

      뉴스 상세보기
    • [의학 상식] 허리 통증, 디스크 아닌 이상근증후군이다?

      허리 통증이 지속될 경우 떠올리는 것이 바로 ‘요추 추간판탈출증(허리디스크)’이다. 실제로 허리디스크는 연령 관계 없이 일상생활 속 흔하게 발병하는 척추 질환으로 잘 알려져 있다. 잘못된 자세를 장기간 유지하는 습관, 과격한 스포츠 활동을 즐기는 취미, 퇴행에 따른 척추 구조 악화, 낙상사고 등이 대표적인 허리디스크 발병 위험 요인이다.   하지만 허리 통증이 지속된다고 하여 이를 무조건 허리디스크로 치부하는 것은 옳지 않다. 척추는 머리 아래부터 목, 등, 허리, 엉덩이, 꼬리 부분에 이르기까지 주요 골격을..

      S경제2020-07-13

      뉴스 상세보기
    • [의학 상식] 양반다리의 함정, 고관절 통증 이어 충돌증후군 주의해야

      양반다리는 전통적인 좌식 생활을 영위하는 우리나라 사람들에게 매우 익숙한 자세다. 온돌이 보편화된 주거 타입 특성 상 앉을 때나 식사를 할 때, 공부를 할 때 양반다리 자세를 취하는 것이 일반적이다. 그러나 전통 생활 방식 때문에 고질적인 근골격계 질환에 시달리는 이들이 많다. 대표적으로 고관절충돌증후군을 꼽을 수 있다.  최근 서구화된 생활 환경이 대중화되면서 좌식 생활을 고집하는 가구 수가 점차 감소 추세를 보이고 있다. 하지만 50대 이상 중장년층에게 좌식 생활은 여전히 떼려야 뗄 수 없는 익숙한 습관이다. 문제..

      S경제2020-06-30

      뉴스 상세보기
    • [의학 상식] 목디스크 자가진단 방법 , '팔저림·손저림이 포인트'

      스마트폰 대중화로 인해 경추 추간판탈출증(목디스크) 발병 사례가 확대되고 있다. 하루 종일 고개를 숙인 채 스마트폰을 바라보는 자세 때문에 경추 압박이 높아져 목디스크 발병을 부추기는 것이다.   경추는 볼링공 무게의 무거운 머리를 지탱해야 하는 막중한 임무를 맡고 있다. 4~5kg에 달하는 머리 무게를 감당하고 있는 상태에서 고개 숙인 자세를 장시간 유지할 경우 자연스레 경추 부담이 높아진다. 이처럼 경추 굴곡 상태가 오래 지속되면 경추 구조물인 추간판(디스크)이 점진적인 손상을 입는다. 추간판을 둘러싼 섬유륜이 ..

      S경제2020-05-29

      뉴스 상세보기
    • [의학 상식] 주기적인 뇌 MRI 검사, 뇌졸중 예방에 도움 준다

      예방이 곧 최선의 치료법이라고 알려져 있지만 아무리 훌륭한 치료법이 존재해도 질환 발병을 사전에 예방하는 것보다 못한 것이 사실이다. 특히 뇌혈관질환인 뇌졸중은 발병 시 증세가 매우 위중한 중증 질환이기 때문에 일상생활 속 적극적인 예방을 하는 것이 필수다. 실제로 뇌졸중 고위험군을 대상으로 주기적인 뇌 자기공명영상(MRI) 검사 등이 권장되고 있다. 뇌졸중은 뇌혈관이 막혀서 발생하는 뇌경색, 뇌혈관이 터져서 발생하는 뇌출혈로 나뉜다. 혈관이 막히거나 파열돼 중추신경계 핵심 기관인 뇌에 치명적인 손상을 일으키기 때문에 치료 골..

      라이프2020-05-11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일산하이병원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일산하이병원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