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日 불매운동 영향?…유니클로 자매 브랜드 지유, 한국 매장 철수

      ​ 현재세개의오프라인매장과온라인스토어를운영하고있다​19 요인들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나 영업 중단의 핵심적인 이유는 지난해 일본이 한국에 대한 수출규제를 단행하며 일본 불매운동이 일었고, 이 영향 때문이라는 게 업계의 중론이다. 실제로 지난 2018년 9월부터 지난해 8월까지 에프알엘코리아의 영업이익은 1,994억원으로 전년 동기간에 비해 14.9% 줄었다.한편 지유온라인스토어는향후유니클로온라인스토어를통해일부제품을판매한다는 방침이다./dalove@sedaily.com&..

      산업·IT2020-05-21

      뉴스 상세보기
    • 일본 불매운동 제동 걸리나…소셜미디어 연관어 급감

      한국에 대한 일본의 수출 규제로 인해 지난 7월 1일부터 빠르게 확산했던 일본제품 불매운동이 최근 소강 국면에 접어들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30일 글로벌 정보분석기업 닐슨코리아의 버즈워드(언급량) 자료에 따르면 7월 첫째 주부터 9월 둘째 주까지 11주간 소셜미디어에서는 일본제품 불매 관련 게시글이 88만2,388건 작성됐다. 소셜미디어 게시글과 포털뉴스 댓글, 온라인 기사까지 합하면 100만 건 이상의 콘텐츠가 생성됐다. 닐슨코리아 버즈워드는 온라인 블로그, 카페, 게시판, 사회관계망서비스(SNS), 포털 뉴스사이트, 댓..

      경제·사회2019-09-30

      뉴스 상세보기
    • [NO 재팬] 日 불매가 바꾼 여행박람회…“사라진 일본관”

      [앵커]일본의 경제보복에 전국민적인 일제 불매운동이 일어나고 있는 가운데 가장 큰 타격을 입은 곳은 여행업계인데요. 이러한 변화가 여행박람회 모습도 바꿔놓았습니다. 매년 큰 비중을 차지하던 일본관이 통째로 사라졌고 대신 이 자리를 동남아관과 국내 여행관이 채웠습니다. 박람회를 찾은 관람객들도 일본 대신 국내나 다른 국가로 여행을 간다는데요. 변화된 여행박람회 현장을 문다애 기자가 전해드립니다.[기자]서울 코엑스에서 열리고 있는 모두투어 여행박람회. 관람객들이 여러 해외 국가 전시관을 둘러보고 있지만, 박람회 현장 어디에도 일본관..

      산업·IT2019-09-06

      뉴스 상세보기
    • [NO 재팬]이마트 “日 불매 배지 안떼면 인사상 불이익” 고수

      [앵커]지난 목요일 서울경제TV 단독보도로 자발적인 日 상품 안내 거부 캠페인을 벌이고 있는 노조원들에게 이마트가 배지를 떼라고 사실상 강요했다는 보도 기억나실 겁니다. 이 보도 이후 이마트는 거세게 확산하고 있는 비판여론을 무시하고 지난 월요일 여전히 배지를 떼라고 지시한 것으로 확인돼 이마트 노조가 강력 반발하고 있습니다. 이마트 관리자는 배지를 안 떼면 인사상 불이익을 주겠다고도 했다고 합니다. 문다애 기자의 단독보도입니다.[인터뷰]이마트 직원 “9월 2일날 아침에 아침 조회시간에 일을 몇가지 시키고 나를 부르더니,..

      탐사2019-09-05

      뉴스 상세보기
    • [NO 재팬] "추석대목때 따끔 혼내자", "이마트 아웃" 댓글 '부글부글'

      [앵커]이마트가 직원들에게 ‘NO JAPAN’ 배지를 떼라며 직원들의 자발적인 불매운동을 막아 국민들의 지탄을 받고 있다는 소식 전해드렸는데요. 750개 시민단체가 모인 아베규탄 시민행동 등 시민단체들이 이마트를 비판하는 내용을 담은 지난 월요일 저녁 뉴스 보도는 유튜브에서 무려 143만회 조회를 기록하는 등 국민들의 관심이 무척 뜨거운 상황입니다. 이 레포트에 달린 댓글 수는 무려 6,100개를 넘어서고 있습니다. 유튜브 댓글에 담긴 국민들의 목소리를 문다애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문다애 기자의 보도입니다.  ..

      산업·IT2019-09-04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일본 불매운동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일본 불매운동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