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주요은행, 주담대 변동금리 0.1∼0.33%p↑…“최저금리에 속도 조절”

      [앵커]국내 주요 은행이 최근 한 달 사이 주택담보대출 변동금리를 큰 폭으로 올린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사상 최저 기준금리에 주택대출 금리도 연 1%대에 근접하면서 은행들이 위험관리를 위해 속도 조절을 하려는 것으로 풀이됩니다. 정순영 기잡니다.[기자]국내 5대 주요 은행 가운데 우리은행을 제외한 4곳의 오늘 변동금리형 주택담보대출 신규취급액 기준금리가 한 달 전보다 오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상단과 하단이 모두 상승한 곳은 신한과 하나은행으로, 신한은행의 신규취급액 기준과 신잔액 기준 주택대출 금리는 모두 연 2.64∼3.8..

      금융2020-09-16

      뉴스 상세보기
    • 7월 은행 예금금리 0.82%…또 최저 수준

      [서울경제TV=정순영 기자] 지난달 은행권의 예금과 대출 금리가 또 사상 최저 수준으로 떨어졌습니다.한국은행이 28일 발표한 '7월 중 금융기관 가중평균 금리' 통계에 따르면 예금은행의 저축성 수신금리는 연 0.82%로 집계됐습니다.처음 0%대로 내려앉은 6월보다 0.07%포인트 낮은 것으로, 두 달 연속 역대 최저 기록을 경신했습니다.7월 새로 가입한 정기예금 가운데 78.8%의 금리가 0%대였고, 대출금리도 2.72%에서 2.70%로 한 달 새 0.02%포인트 더 떨어졌습니다./binia96@sedaily.com

      금융2020-08-28

      뉴스 상세보기
    • 코픽스 최저인데…주택대출 금리 올랐다

      [서울경제TV=정훈규기자] 은행권 변동금리형 주택담보대출 금리의 기준이 되는 코픽스 금리가 사상 최저인데, 실제 적용되는 주택대출 금리는 오히려 오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지난달 연 1%대까지 내려갔던 주택대출 변동금리 하단은 다시 2%대로 올라섰습니다. 변동형 주택담보대출 금리는 은행이 시장에서 자금을 조달해온 기준금리에 은행의 마진 등을 포함한 가산금리를 더해 결정됩니다. 최근 금리 인상은 일부 은행들이 내부 원가에 변동이 생겼다며 수익성을 방어하기 위해 가산금리를 올린 탓입니다. 은행권에 따르면 ..

      금융2020-08-19

      뉴스 상세보기
    • 금리인하요구권 알리지 않은 은행에 과태료

      앞으로 대출 고객에게 금리인하요구권을 알려주지 않은 은행은 2,000만원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받습니다. 금융위원회는 이 같은 내용이 담긴 은행법 시행령 개정안이 국무회의를 통과했다고 밝혔습니다. 금융회사에 책임을 묻는 상호저축은행법, 여신전문금융업법 등과 달리 은행법은 은행 임직원에 과태료를 부과해 형평성 문제가 있었습니다.금융당국은 이를 반영해 은행법 시행령을 개정해, 과태료 부과 대상을 은행 임직원에서 은행으로 변경했습니다..개정된 시행령은 19일 공포된 후 20일부터 개정된 은행법과 함께 시행됩니다. /h..

      금융2020-08-18

      뉴스 상세보기
    • 상반기 은행 당기순이익 6.9조…17.5%↓

      [서울경제TV=정순영 기자] 올해 상반기 국내은행의 당기순이익이 작년 상반기보다 1조5,000억원 줄어든 6조9,000억원으로 집계됐습니다.코로나19의 여파로 채무불이행 가능성이 커질 것에 대비해 은행들이 선제적으로 대손충당금 적립을 확대한 결과로 풀이됩니다.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올 상반기 국내은행들의 충당금 적립 전 영업이익은 12조8,000억원으로 작년 같은 기간 12조6,000억원과 비슷했습니다.하지만 대손충당금 전입액이 약 3조3,000억원으로 작년 동기보다 2조원 늘면서 영업이익은 11조3,000억원에서 9조4,000억원..

      금융2020-08-13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은행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은행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