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SEN마감시황]SK바이오팜 등 신규상장株 강세 돋보여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금일 주식시장은 코스피와 코스닥 양 시장 모두 상승 출발한 흐름을 장 마감까지 이어갔다. 특히 코스닥은 제약 업종의 선방이 돋보이며 개장 당시보다 상승 폭을 키웠다. 3일 코스피는 전 거래일 대비 0.80% 상승한 2,152.41에 거래를 마쳤다. 이날 코스피는 0.59% 상승한 2,147.89로 출발했다. 수급 주체별로는 개인이 873억원 순매도했지만, 외국인과 기관이 150억원과 1,055억원 각각 순매수하며 지수를 상승 마감하게 했다. 업종별로는 의료정밀(+2.54%)·서비스(..

      증권2020-07-03

      뉴스 상세보기
    • [홍성학의 ‘장중일기’-1일 오전 시황] “대외 여건 불안정하나, 시장은 광범위한 시세 전개 형성 중”

      원달러환율의 급락이 나타나고 있다. 여전히 대외 여건은 불안정하나, 시장은 시장 내부에서 전개되는 화려한 에너지의 분출로 인해 광범위한 시세 전개가 형성 중이다.  그 와중에 환율까지 우호적으로 조성되며, 삼성전자에 대한 외국인의 매수가 이어질 수 밖에 없는 상황이다. 그동안 집중적인 순매수를 기록했던 개인들은 지겨운 삼성전자의 속박으로부터 벗어나는 상황이 만들어지게 된다. 외국인과 기관 등 주요 매매 주체의 삼성전자를 중심으로 한 지수 관련주에 대한 매수 유입은 개인들의 자금을 보다 활짝 풀어주는 계기가 되며, 유통주..

      증권2020-06-01

      뉴스 상세보기
    • [홍성학의 ‘장중일기’-12일 오전 시황] “하락시 거래 규모 안 크다면 매도 말아야”

      시장 내 불안심리가 팽배하다. 시장 참여자는 조금의 시세 변화에도 매우 민감하게 반응을 하고 있다. 이미 변동성은 크게 축소된 상황에서의 가격 변화에 민감하게 반응하는 것은 시장 방향에 대한 확신 부재와 더불어 코로나 정국 이후 강한 반등에 대한 우려, 변동성 축소로 인해 기대와 다른 가격 움직임에 대한 실망감이 함께 어우러져 있기 때문일 것이다. 코로나로 인한 급락과 급반등 구간을 통해 매우 높은 시장 변동성이 익숙해져 있기에 낮은 변동성의 기대를 충족시키지 못하게 되고, 잦은 가격변화로 인해 심신이 지쳐가고 있기에 ..

      증권2020-05-12

      뉴스 상세보기
    • '우한 폐렴' 공포에 금융시장 불안감 확대

      [서울경제TV=전혁수 기자] '우한 폐렴' 공포가 확산되면서 국내 금융 시장의 불안감이 더해지고 있다.28일 오전 10시 21분 기준 코스피 지수는 2,186.78로 전 거래일보다 59.51포인트(2.61%) 하락했다.같은 시각 코스닥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19.27포인트(2.81%) 하락한 666.30을 기록하고 있다.원달러 환율은 오전 10시20분 기준으로 전일보다 8.60원 오른 1,176.60원이다.우한 폐렴에 대한 공포가 확산하면서 투자 심리가 위축돼 금융시장이 불안감이 커지는 것으로 풀이된다. /wjsgurtn@seda..

      경제·사회2020-01-28

      뉴스 상세보기
    • 한국투자 “팬오션, IMO 2020 환경 규제 강화가 시장 수급 개선에 영향”

      한국투자증권은 14일 팬오션에 대해 “향후 벌크해운 시장의 수급 개선은 IMO 2020 환경 규제 강화에 따른 공급제약이 뒷받침할 전망”이라며 투자의견 매수, 목표가 7,000원을 유지했다. 최고운 연구원은 “지난 2분기에 곡물사업 매출액이 전년 동기 대비 35% 급증했으나, 단기에 몰린 물량을 감당하지 못한 탓에 8억원의 영업손실을 기록했다”면서도 “컨테이너선과 탱커 등 비벌크 부문의 손익은 전 분기와 유사했고, 원달러 환율 상승과 시황의 영향을 최소화하는 보수적인 선대운영에 힘입어 영업이익은 시장 ..

      증권2019-08-14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원달러 환율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원달러 환율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