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계속되는 ‘셀코리아’…외인, 15거래일 연속 순매도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국내 유가증권시장에서 외국인의 순매도 행렬이 15거래일 연속 이어지고 있다. 이는 지난 2015년 12월부터 2016년 1월까지 이어진 22거래일(2015년 12월 2일~2016년 1월 5일) 연속 순매도 이후 가장 긴 기록이다. 시장에서는 모건스탠리캐피탈인터내셔널(MSCI) 리밸런싱과 미중 무역분쟁, 한일 무역갈등 등 불확실한 대내외 요건이 외국인의 자금 이탈을 야기한 것으로 보고 있다. 27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외국인은 이날 유가증권시장에서 1,425억원 어치의 주식을 팔아치웠다. 지난..

      증권2019-11-27

      뉴스 상세보기
    • 신한은행, 12개 언어 지원 '쏠(SOL) 글로벌' 출시

      [서울경제TV=정훈규기자] 신한은행은 국내에 거주하는 외국인 고객들에게 최적화된 모바일 서비스 ‘쏠 글로벌(SOL GLOBAL)’을 출시했다고 20일 밝혔다. 신한은행은 진옥동 행장 취임 이후 디지털 유목민의 유연성으로 현장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고 고객 서비스로 신속히 반영하기 위해 ‘쓰임(SSIM; Start! Small & Innovate Movement)’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쓰임의 첫번째 과제로 12개 언어를 제공해 국내 거주 외국인들의 비대면 거래를 담당하던 글로벌 S뱅킹을 대체하..

      금융2019-11-20

      뉴스 상세보기
    • [주간 증시전망]코스피 2200선 돌파할까...미중 스몰딜 기대감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앵커]지난주 코스피는 3% 가까이 오름세를 나타내면서 약 4개월 만에 2150선을 돌파했습니다. 외국인과 기관이 7000억원이 넘는 순매수세를 기록하며 증시 상승을 이끌었는데요. 뉴욕증시는 지난 금요일에도 신고가 랠리를 이어갔습니다. 미국과 중국이 상호 관세 철회에 합의했다는 중국 정부 발표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부인했음에도 시장의 상승세를 꺾진 못했습니다.   3주 연속 상승세를 탄 우리 증시. 이번주는 어떤 모습을 보일지 증권부 배요한 기자와 함께 ..

      증권2019-11-11

      뉴스 상세보기
    • [기자의 눈] ‘눈가리고 아웅’ 하는 금융위의 불법 공매도 처벌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지난달 17일 금융위원회가 공매도 위반행위 등에 대한 제재를 강화했다. 최근 공매도에 대한 개인투자자들의 불만과 원성이 터져 나온 가운데 나온 조치다. 그동안 공매도 위반 행위 과태료는 6,000만원으로 행위의 결과와 동기(고의·중과실·과실) 경중에 따른 부과 비율을 곱해 산정돼왔는데, 새 기준은 이 부과 비율을 최대 15% 상향 조정한다는 것이다.불법 공매도에 대한 조치로 금융위가 단순 과태료 수준만 올리는데 그치면서 ‘눈 가리고 아웅’ 한다는 식의 느낌을 지울 수 없다.올해 3분..

      오피니언2019-11-01

      뉴스 상세보기
    • 국립국어원 한국어교원 3급 교재, ‘야이합’ 인기

      최근 한국어를 배우고 싶어하는 외국인이 늘어나면서 한국어강사에 대한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 한국어교원 자격증을 취득할 예정이거나 이미 취득하신 분들은 한국어교재에 대한 선택이 쉽지않다. 한국어교원 3급 국가공인자격증은 비학위과정으로 연령이나 학력에 제한 없이 누구나 취득할 수 있으며 자격증은 교원양성과정 120시간을 이수하고 한국산업인력공단이 주관하는 한국어교육능력검정시험(1차 필기, 2차 면접)에 합격한 후 국립국어원 자격심사를 통해 주어진다. 한국토픽교육센터 토픽코리아 관계사인 도서출판 참은 최신 3개년 기..

      라이프2019-10-25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외국인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외국인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뉴스영상

    더보기

    외국인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