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코로나19 영향, 3월 카드승인액 4.3%↓…역대 최대 하락

      [서울경제TV=유민호기자] 코로나19 확산 여파에 지난달 카드이용액이 역대 최대 규모로 감소했다.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등 소비 침체가 영향을 준 것으로 풀이된다.   28일 여신금융협회에 따르면 올해 1분기 신용·체크카드 승인금액은 205조8,000억원, 승인건수는 50억4,000만건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각각 2.5%, 2.2% 증가했다. 하지만 월별로는 카드 승인금액이 1월(5.8%)과 2월(6.5%)에 늘었다가 3월에 4.3% 줄었다.   이번 감소율은 월별 기준으로 관련 통계를 집계한 2..

      금융2020-04-28

      뉴스 상세보기
    • “코로나19 장기화”…카드업계, 대출 관행 개선 등 연기

      [서울경제TV=유민호기자] 코로나19 사태가 길어지면서 카드사의 영업 관행 개선이 미뤄진다.   여신금융협회는 3일 합리적인 금리산정 및 소비자 보호 강화 등을 위한 카드사 대출 관행 개선방안 시행을 연기한다고 밝혔다.   최근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카드사 임직원의 분산·재택근무가 이뤄지고, 피해 고객에 대한 금융지원 업무의 인력 집중 투입 등에 따른 조치다.   앞서 금융당국과 카드업계는 지난해 12월 개선 방안을 마련하고 올해 4월부터 순차적으로 시행하기로 했다. 카드대출 시 신..

      금융2020-04-03

      뉴스 상세보기
    • 은행연·여신협 등 9개 기관, '데이터3법' 국회 통과 촉구 성명

      [서울경제TV=고현정기자] 은행연합회와 여신금융협회 등 9개 기관이 신용정보법을 포함한 데이터 3법의 국회 통과를 촉구하는 공동성명서를 9일 발표했다. 이날 공동 성명에 참여한 기관은 은행연합회, 금융투자협회, 생명보험협회, 손해보험협회, 여신금융협회, 신용정보협회, 핀테크산업협회, 신용정보원, 금융보안원이다.9개 기관은 "이번 회기에 데이터 3법이 국회를 통과하지 못한다면 그 여파는 정말 암담할 것으로 예상한다"며 현재 법제사법위원회에 계류중인 '데이터3법'의 조속한 처리를 촉구했다. '데이터3법' 통과가 늦어지면, 미래 핵심..

      금융2019-12-09

      뉴스 상세보기
    • 금투협 등 8개 금융기관, ‘신용정보법 개정안’ 통과 촉구하는 성명서 발표

      12일 ‘신용정보법의 조속한 국회 통과를 촉구하는 공동성명서’가 발표됐다. 성명서 발표에 동참한 기관은 은행연합회·금융투자협회·생명보험협회·손해보험협회·여신금융협회·신용정보협회·신용정보원·금융보안원 등 8개 기관이다. 현재 신용정보법 개정안은 국회 정무위원회 법안심사소위원회 논의를 앞두고 있다. 이에 8개 기관은 성명서를 통해 “신용정보법 개정안이 국회에서 통과돼야 금융회사들이 안정적인 법과 제도적 기반 하에 데이터를 분석 및 이용 가능하다”고 주장했다. 이어 “이를 통해 미래 핵심산업인 ..

      금융2019-08-12

      뉴스 상세보기
    • 9월부터 신용카드 가맹점 카드 단말기 갱신절차 개시

      여신금융협회가 안전한 카드결제 환경을 유지하기 위해 오는 9월부터 신용카드 단말기 인증서 갱신절차를 진행한다고 9일 밝혔다.여신금융협회는 신용카드 단말기의 보안수준 등을 점검해 일정기준을 충족하면 단말기 인증서 유효기간을 연장하는 갱신절차를 마련해 오는 9월 1일부터 시행할 예정이다. 2019년 7월 기준 신용카드 단말기 모델 2,075개 중 2020년 7월부터 12월 사이에 약 167만 가맹점이 사용중인 348개의 인증서 유효기간이 만료될 예정이기 때문이다. 이를 위한 갱신시험에 필요한 절차, 갱신기간 등 구체적인 내용을 확정..

      금융2019-08-09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여신금융협회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여신금융협회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