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아이티센, 쌍용정보통신 274억원에 인수... 글로벌 진출 가속화

      [서울경제TV=이민주 기자] 아이티센이 쌍용정보통신 지분 40%를 274억원에 인수한다고 19일 밝혔다. 쌍용정보통신은 국내에서 'IT서비스 1호 기업'이자 '첫 IT서비스 상장 기업'이다.    아이티센 그룹은 지난해 3분기 누적 매출액 1조원을 돌파하며 창사 이래 최대 매출을 기록했다. 앞서 2018년에는 한국금거래소와 콤텍시스템을 인수해 공공 뿐 아니라 금융, 서비스, 제조, 유통 분야까지 사업영역을 넓혀왔다. 이번 인수로 4차산업 플랫폼 비즈니스 그룹으로 도약하기 ..

      산업·IT2020-02-19

      뉴스 상세보기
    • 아이티센, 구축형 프라이빗 클라우드 ‘CEN Cloud Suite’ 출시

      아이티센은 국산 클라우드 생태계 활성화를 위해 ‘센 클라우드 얼라이언스(CEN Cloud Alliance)를 발족하고 구축형 프라이빗 클라우드 솔루션인 ‘CEN Cloud Suite(CCS)’를 출시한다고 18일 밝혔다. 아이티센은 외산 중심의 클라우드 시장에 대응하기 위해 국산 퍼블릭 클라우드 서비스인 KT, 네이버(NBP)와의 협력에 이어, 국내 클라우드 전문기업의 기술력을 결집하여 CCS를 출시하면서 시장 개척에 속도를 내게 됐다는 설명이다. CCS는 SDDC(소프트웨어 정의 데이터센터)를 구성하는 컴퓨팅, 스토..

      증권2019-12-18

      뉴스 상세보기
    • 아이티센, 소프트센 매각 잔금 납입 완료…매각차익 138억

      [서울경제TV=양한나기자]아이티센이 수피센투자조합에 매각한 소프트센의 매각 대금 250억 원 중 잔금 150억원이 정상 납입됐고 이에 따라 매각차익 138억이 실현 확정됐다고 5일 밝혔다.아이티센은 지난 10월 14일 보유하고 있던 소프트센 지분 821만 5,873주(지분율 약 25%)전량을 수피센투자조합에 매각한다고 공시한 바 있다. 동 조합은 홍콩 셩다인터내셔널이 최대 출자자로 있으며 아이티센 역시 조합의 출자자로 일부 참여해 최대 출자자와 함께 전략적인 해외진출을 모색한다. 특히 아이티센그룹에서 적극 추진하고 있는 클라우드..

      증권2019-12-05

      뉴스 상세보기
    • 소프트센, 텐센트 출신 등 중화권 전문경영진 선임 완료

      [서울경제TV=양한나기자]클라우드 인프라 및 AI 빅데이터 솔루션 전문기업 소프트센은 5일 임시주주총회를 개최하고 신규 사내이사 선임, 사업목적 추가, 정관 일부변경 등 안건을 원안대로 통과했다고 공시를 통해 밝혔다. 이번 주총을 통해 웨이커준, 왕거, 얼티앤수 3명의 사내이사와 김윤미 사외이사가 새로 선임됐다. 또한, 소프트센을 인수한 수피센투자조합은 금일 주식양수도 대금 잔금을 지급하고 대주주 변경을 마무리하게 된다. 회사관계자에 따르면 업무집행조합원이나 최다출자자 홍콩셩다인터내셔널과 무관한 글로벌 전문가들로 경영진을 구성해..

      증권2019-12-05

      뉴스 상세보기
    • 시큐센, 금융결제원과 바이오 전자서명기술지원 등 협약

      [서울경제TV=양한나기자]아이티센그룹의 바이오 전자서명 서비스 기반 핀테크 보안기술 전문기업인 시큐센이 금융결제원과 바이오 전자서명 업무 기술지원 및 이용기관 연계 제휴 협약을 맺고, 바이오 전자서명 서비스를 본격화한다고 26일 밝혔다.시큐센은 바이오 전자서명에 필요한 기술지원팩 및 기술지원 업무 일체를 제공하게 되며, 금융결제원은 바이오 전자서명 업무가 원활하게 운영될 수 있도록 분산관리시스템을 운영하고, 바이오 전자서명 업무가 활성화될 수 있도록 지원한다.시큐센과 금융결제원은 ‘바이오 전자서명’ 서비스의 보험업권 도입..

      증권2019-11-26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아이티센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아이티센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