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글로벌워치] 마라도나 사망…아르헨 “국가 애도기간” 外

      △ 마라도나 사망…아르헨 “국가 애도기간” 아르헨티나의 전설적인 축구 선수 디에고 마라도나가 현지 시간으로 25일 별세했습니다. 로이터통신 등은 마라도나가 이날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에 위치한 자택에서 심장마비로 사망했다고 보도했습니다.1986년 월드컵 우승을 안긴 축구 영웅의 갑작스러운 죽음은 아르헨티나 전역을 슬픔 속으로 몰아넣었습니다.60세의 많지 않은 나이에 최근까지 현역 감독으로 활약해 온 데다, 이달 초 뇌 수술도 성공적으로 마친 것으로 알려졌기에 충격이 컸습니다.아르헨티나 대통령실..

      정치·사회2020-11-26

      뉴스 상세보기
    • 서울시, 화상회의 통해 지구 반대편 아르헨티나와 상수도 기술 교류

      [서울경제TV=서청석기자] 서울시 상수도 사업본부는 시의 코로나19에도 불구하고 22일(목) 오전 8시, 아르헨티나와 상수도 기술 교류 컨설팅에 대한 논의를 진행했다고 밝혔다.아르헨티나 상하수도공사 ‘AySA’는 아르헨티나의 수도 부에노스아이레스 등에 상·하수도 서비스를 제공하는 국영기업이다.서울시 상수도사업본부는 코로나19로 수도 기술 상호 교류를 위한 해외 현지 출장이 보류된 상황에서 아르헨티나 국영기업 상하수도공사 AySA 측의 화상회의 제안을 받아들여 만남을 성사했다고 설명했다. 특히 이번 화상회의는 1만9천??..

      정치·사회2020-10-22

      뉴스 상세보기
    • [글로벌워치] 아르헨티나 향수 가게 폭발로 소방관 2명 사망

      [서울경제TV=정훈규기자]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 도심의 화재 현장에서 갑자기 강한 폭발이 일어나, 소방관 2명이 숨지고 9명이 다쳤습니다.한 차례 폭발과 함께 불이 나 소방관들이 출동한 상황에서 진화 작업 도중 또다시 폭발이 일어나 인명피해가 발생했습니다.첫 번째 폭발 때 경찰이 출동해 건물 내 사람들을 피신시켜, 더 큰 피해는 막을 수 있었습니다.당시 현장에 있던 목격자는 “경찰이 우리를 데리고 나왔고, 두 번째 폭발음을 들었을 때 건물에서 10미터 떨어진 곳에 있었다”면서 “소방관들이 가게 들어가다 폭발에 날..

      정치·사회2020-06-04

      뉴스 상세보기
    • [글로벌워치] ‘스승과 제자’ 펩-메시, 나란히 코로나19 성금 기부

      [서울경제TV=정훈규기자] 축구스타 리오넬 메시와 영국 맨체스터 시티의 펩 과르디올라 감독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각각 100만 유로를 기부했습니다. 한국 돈으로 환산하면 13억원이 넘는 금액입니다.메시가 기부한 100만유로는 자신의 소속팀이 있는 바르셀로나의 대학 병원 한 곳과 고향인 아르헨티나 병원에 나뉘어 전달됐습니다. 과르디올라 맨체스터 시티 감독은 바르셀로나 의대에 100만 유로를 기부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과르디올라 감독과 메시는 과거 스승과 제자로 FC 바르셀로나의 전성시대를 이끌었습니다. 이들은 감독과 팀의 에이..

      경제·사회2020-03-26

      뉴스 상세보기
    • [글로벌워치] ‘7대 경관’ 이과수 폭포도 코로나바이러스로 폐쇄

      [서울경제TV=정훈규기자] 브라질과 아르헨티나, 파라과이 접경지역에 있는 세계적인 관광지인 ‘이과수 폭포’도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우려에 당분간 관광객 입장이 금지됩니다.언제쯤 다시 관광객 입장이 허용될지는 정해지지 않았습니다.이과수 폭포는 제주도와 베트남 하롱베이 등과 함께 ‘세계 7대 자연경관’으로 선정된바 있습니다.‘세계 7대 자연경관’으로 선정된 이후 이과수 폭포를 찾는 관광객은 한해 많게는 140만명에 이르렀습니다. /cargo29@sedaily.com

      경제·사회2020-03-19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 SEN News[글로벌 워치] 아르헨, 가격 폭등에도 멈출 수 없는 고기 사랑

      SEN 뉴스 플러스

      2019-09-16 (월) 09:00:00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아르헨티나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