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센즈라이프] “펫택시부터 건강검진까지”…진화하는 펫케어

      [인트로]반려동물 천만시대, 서울의 다섯 집 가운데 한 집이 펫팸족이라고 하는데요. 단순히 귀엽고 예뻐서가 아니라, 정말 친구처럼 가족처럼 반려동물과 함께 하고자 하는 반려인들이 늘어나면서, 그 마음을 헤아린 서비스들이 속속 나오고 있습니다.한층 진화된 펫케어(PetCare) 시장, 센즈라이프로 알아봅니다.[기자]강아지 가족이 택시에 올라탑니다.도심 속 드라이빙을 유유히 즐기는 모습인데요.택시 안쪽에는 강아지 전용 안전벨트와 카시트, 배변패드 등이 마련돼 장거리 이동도 걱정이 없습니다.펫팬션에 놀러가기 위해 장거리 이동을 할 때..

      금융2019-12-24

      뉴스 상세보기
    • [펫시장 이대론 안된다②] 천차만별 진료비…같은 항목에 최대 8배 차이

      [서울경제TV=고현정 기자] 서울에 사는 20대 A씨는 반려견 치료차 동물병원을 찾았다가 황당한 일을 당했다. 입원 치료를 받은 후 진료 내역서 발급을 요구했지만 거절당한 것. 병원 측은 “할인을 해줬기 때문에 제공이 불가하다”며 발급을 거절했다. 수의사법에 따르면, 진단서나 처방전 등의 발급을 수의사가 정당한 사유 없이 거부할 수 없다고 규정하고 있으나, 한국에서는 깜깜이 진료가 일상이다. 한국소비자연맹에 따르면, 동물병원을 찾은 사람 중 진료 내역서를 받은 이의 비중은 전체의 18.2%에 불과했다. 대부분이 인터넷 검..

      금융2019-10-31

      뉴스 상세보기
    • 보맵, '반려견 보험' 출시…"동물등록번호 없어도 간편하게"

      인슈어테크 기업 보맵(주)이 반려견을 위한 비대면 간편보험을 출시했다고 10일 밝혔다.보맵의 '반려견 보험'은 동물등록번호나 예방접종서, 사진 등 서류 절차를 간소화해 가입부터 보험료 납부, 보험금 청구까지 한번에 가능한 상품이다. 특히 당장 동물등록번호가 없는 고객에게는 즉시 ‘임시동물등록번호’를 발급해 보험가입 의사가 있어도 이를 미루고 있던 고객들의 가입 편의를 높였다는 설명이다.이 보험은 반려견의 의료비, 통원비, 입원비는 물론 다른 동물에게 상해를 입혔을 때 책임보장이 된다. 일정 한도 내에서 병원 방문횟수 제한..

      금융2019-10-10

      뉴스 상세보기
    • 반려인구 1천만명…현대차, 찾아가는 '반려견 헌혈캠페인' 돌입

      현대자동차는 'I’M DOgNOR: 찾아가는 반려견 헌혈카' 캠페인을 진행한다.  'DOgNOR'은 반려견(DOG)과 헌혈 제공자(DONOR)의 합성어로, 반려견 헌혈 관련 소개 및 인식 개선이 필요하다는 목소리를 반영하여 기획됐다. 현재 국내 반려견 혈액은 90% 이상이 수혈용으로 사육되는 공혈견으로부터 공급되고 있으며, 반려견이 늘어나는 만큼 수혈 수요도 증가하고 있다. 영국·폴란드 등의 반려 선진국에선 반려동물 헌혈센터가..

      산업·IT2019-09-23

      뉴스 상세보기
    • 천연 탈취제까지···반려동물 이색 상품 출시

      국내 반려동물을 기르는 인구가 10000만명이 넘어서면서 국내/외 기업들이 다양한 반려동물 상품을 출시하고 있다. 해외에서는 반려동물에 대한 가족문화가 형성되어 있지만 최근 몇년전까지 국내 반려동물의 문화는 일반화되어 있지 않았다. 그러나 1인가구가 늘어나면서 반려동물을 키우는 펫팸족이 늘어나고 있다. 펫팸족이란 PET과 Family를 합성한 신조어이다.최근 천연 탈취제라는 제품을 출시한 회사가 있다. 토니트레이드는 레옹 탈취제를 출시하면서 후각이 예민한 반려견이나 반려묘 등 반려동물을 이색 제품이다...

      라이프2019-09-06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반려견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반려견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뉴스영상

    더보기

    반려견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