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소·부·장 기술독립 대·중소 '맞손'…상생협의회 출범

      [서울경제TV=김혜영 기자] 중소벤처기업부가 소재·부품·장비 분야에서 대·중소기업 간 상생 모델을 발굴하기 위한 ‘대·중소기업 상생협의회’가 출범했다고 16일 밝혔다. 상생협의회는 일본 수출규제 대응 기구인 ‘소재 부품 장비 경쟁력위원회’의 산하기관으로, 대기업과 중소기업 간 수평적 상생협력 모델을 구축해 예산·자금·규제 특례 등을 맞춤형 패키지로 지원 추진한다. 이날 출범한 상생협의회는 기업 1명과 학계 2명, 연구계 1명, 협회·단체 4명 등 전문가 8명으로 구성됐다. 위원장은 주성엔지니어..

      산업·IT2019-10-16

      뉴스 상세보기
    • 중기부, 한·아세안 스타트업 협력 플랫폼 구축 앞장

      [서울경제TV=김혜영 기자] 중소벤처기업부는 이달 15~16일 양일간 아세안 중소기업조정위원회(ACCMSME)와 공동으로 ‘한-아세안 스타트업 정책·협력 워크숍’을 개최한다고 15일 밝혔다. ACCMSE는 중소기업·스타트업 정책 논의를 위해 동남아시아국가연합(ASEAN·아세안) 10개국 부처 고위급 인사들로 이뤄진 위원회다. 이번 워크숍은 내달 열리는  한-아세안 특별정상회담을 위한 사전 단계로, 아세안 10개국 정부 관계자들이 모여 스타트업 협력 방향 및 추진사업을 논의하기 위해 개최됐다.이날 한-아세안은..

      산업·IT2019-10-15

      뉴스 상세보기
    • 삼성전자, 자상한 기업 선정…“스마트공장 고도화 집중 지원”

      삼성전자가 7호 ‘자상한 기업’(자발적 상생협력기업)에 선정됐다. 중소벤처기업부는 삼성전자를 7호 ‘자상한 기업’(자발적 상생협력기업)으로 선정하고, 중소기업중앙회와 함께 ‘소재·부품·장비 중심 스마트공장 고도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를 바탕으로 소재·부품·장비 중소기업의 스마트공장 고도화에 집중 지원에 나선다.자상한 기업이란 대기업이 보유한 인프라와 프로그램, 노하우를 중소기업과 소상공인, 미거래 기업과 공유하는 자발적 상생협력 프로그램을 말한다. 삼성전자는 지난 2015..

      산업·IT2019-10-11

      뉴스 상세보기
    • 박영선 장관 “한국,글로벌 4대 벤처강국으로 도약”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우리나라를 4대 벤처강국으로 만들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박 장관은 8일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국정감사 모두발언을 통해 “불붙은 벤처창업 열기를 지속시키고 더 넓게 확산하도록 하겠다”며 “우리나라가 세계 4대 벤처강국이 될 수 있도록 정책역량을 집중하겠다”고 강조했다.이를 위해 “벤처투자촉진법 제정을 서둘러 벤처투자를 저해하는 규제를 과감히 혁파하고, 연내 인수합병(M&A) 전용펀드 3,000억원 조성과 2022년까지 소셜벤처 육성 전용펀..

      산업·IT2019-10-08

      뉴스 상세보기
    • 김동열 중기연 원장 성희롱 의혹…중기부 감사 착수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산하기관인 김동열 중소기업연구원장의 직장내 괴롭힘 금지법 위반, 여직원 성희롱 의혹 등과 관련해 감사에 착수했다고 밝혔다. 8일 여의도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에서 열린 중소벤처기업부 국정감사에서 김동열 중소기업연구원 원장의 직장 내 성희롱 의혹이 도마 위에 올랐다. 김삼화  바른미래당 의원은 김 원장의 성희롱 의혹 관련해 "피해자가 고충처리위원회에 성희롱 신고를 했고 직장 내 괴롭힘 관련 투서도 있다고 한다"고 질의했다. 이에 박 장관 “감사에 착수한 상황으로 법률적으로는 그 ..

      산업·IT2019-10-08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박영선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박영선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뉴스영상

    더보기

    박영선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