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코로나·장마에 생산자물가지수 3개월 연속 ↑

      [서울경제TV=정새미 기자] 코로나19와 긴 장마 등의 영향으로 생산자물가가 8월까지 석 달 연속 상승했다.    22일 한국은행에 따르면 8월 생산자물가지수는 103.19(2015=100)로, 7월보다 0.5% 올랐다. 특히 농림수산품 물가는 7월보다 6.1% 상승했다. 태풍과 역대 가장 긴 장마의 여파로 농산품이 16.0% 급등한 영향이다. 배추가 80.9%, 호박이 172.6%, 사과가 22.6% 급등했다. 같은 기간 축산물과 수산물 물가는 각각 2.3%, 3.0% 하락했다.서비스 물가지수는 0.3% 올라..

      정치·사회2020-09-22

      뉴스 상세보기
    • 소비자물가 0.7%↑…장마에 식품 가격 급등

      [서울경제TV=문다애 기자][앵커]지난달 역대 최장기간 장마로 채소류 등 식품가격이 급등하면서 소비자물가에 빨간불이 커졌습니다. 특히 농·축·수산물 가격은 3년 만에 가장 많이 올랐는데요. 이로 인해 식품업계가 줄줄이 가격을 인상하고 나섰습니다. 다만 코로나19 여파로 여전히 0%대 저물가는 계속되고 있습니다. 문다애기자입니다.[기자]역대 최장기간 장마와 집중호우로 출하가 줄어든 채소 가격이 크게 오르며 지난달 소비자물가가 지난 3월 이후 최대로 상승했습니다.통계청은 8월 소비자물가 지수가 105.50(2015=100)으로 ..

      산업·IT2020-09-02

      뉴스 상세보기
    • 6월 소비자물가 마이너스 멈춰

      [서울경제TV=문다애 기자] 지난달 소비자물가 상승률이 보합을 나타내며 5월에 기록한 마이너스 물가에서 벗어났습니다.통계청은 6월 소비자물가지수가 104.87로 지난해 동월과 같았다고 2일 밝혔습니다.올해 들어 소비자물가 상승률은 1%대로 올라섰지만, 코로나19 여파로 4월 0.1%로 떨어진 뒤 5월에는 마이너스(-0.3%)로 내려갔습니다. 이는 지난해 작년 9월(-0.4%) 사상 처음 마이너스를 기록한 이후 8개월 만이었습니다.긴급재난지원금 지급으로 농축수산물 가격은 4.6% 올랐지만, 석유류(-15.4%)와 고교 무상교육에 ..

      산업·IT2020-07-02

      뉴스 상세보기
    • 재난지원금 효과?…5월 소비자심리지수 6.8포인트↑

      [서울경제TV=문다애 기자] 코로나19 사태로 얼어붙었던 소비심리가 이달 다소 회복된 것으로 나타났다. 재난지원금 지급과 3차 추가경정예산(추경) 등 정부의 코로나19 관련 경기 부양책에 대한 기대가 반영된 것이란 해석이다.한국은행이 26일 발표한 '2020년 5월 소비자동향조사' 결과에 따르면 이달 소비자심리지수(CCSI)는 4월보다 6.8포인트 오른 77.6으로 집계됐다. 소비자심리지수(CCSI)는 100보다 낮으면 장기평균(2003∼2019년)과 비교해 소비 심리가 비관적이라..

      산업·IT2020-05-26

      뉴스 상세보기
    • 코로나19에 소비 주춤…2월 생산자물가 0.3%↓

      [서울경제TV=유민호기자] 코로나19 여파에 소비가 부진하면서 2월 생산자물가가 내렸다.   한국은행이 20일 발표한 ‘2월 생산자물가지수’에 따르면 지난달 생산자물가지수는 103.74(2015년=100)로 한 달 전보다 0.3% 하락했다.   코로나19에 소비가 줄었는데, 출하량은 증가한 딸기(-35.9%), 무(-51.0%), 상추(-60.6%) 가격이 급락했다. 농산물 생산자물가는 한 달 전보다 5.8% 내렸다.   달걀(-13.2%), 쇠고기(-2.1%)도 내리면서 축산물 생..

      경제·사회2020-03-20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물가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물가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