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에스맥-오성첨단소재, 美 마리화나 비축 사재기 소식에 연일강세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마리화나가 코로나19의 비축 필수품으로 부상하면서 사재기 열풍이 일고 있다는 소식에 오성첨단소재와 최대주주 에스맥이 이틀 연속 상승세다. 오성첨단소재와 에스맥이 4% 넘는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양사는 장 초반부터 매수세가 유입됐다. 개장 30여분 만에 오성첨단소재는 100만주 이상 매수세가 몰렸고, 에스맥은 300만주 넘는 거래량을 기록했다. 23일(현지시간) AFP통신에 따르면 콜로라도주 덴버 시민들이 6피트 간격을 유지하며 마리화나 구입을 위해 줄을 섰다고 보도했다. ABC방송과..

      증권2020-03-25

      뉴스 상세보기
    • 오성첨단소재. 美 나스닥 기업과 CBD 제품 상용화 논의…“아마존 통한 판매 목표”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오성첨단소재는 100% 자회사 카나비스메디칼을 통해 한국과학기술원(KAIST) 최인성 교수팀과 진행 중인 ‘대마 추출물 CBD의 뇌질환 연구내용’이 SCI급 해외 학술지 제출을 마쳤다고 27일 밝혔했다.오성첨단소재 관계자는 “최근 심사완료 후 게재가 확정될 때까지 해외 학술지 이름을 공개하기는 어려운 상황”이라면서도 “생명공학분야에 권위있는 글로벌 학술지 게재를 추진하고 있다”고 전했다. 회사 측은 논문 게재가 확정 되는대로, 특허 출원도 본격화한다는 계획이다.회사 측은 현재까지 ..

      증권2019-11-27

      뉴스 상세보기
    • [SEN루머]오성첨단소재, 세계최초 CBD오일 뇌질환 효능 연구결과 내년초 발표

      [서울경제TV=양한나기자]오성첨단소재가 CBD 오일 등 의료용 대마 연구결과를 이르면 내년 1~2월 중 공식 발표할 것으로 전망된다. 21일 업계 관계자에 따르면 오성첨단소재는 한국과학기술원(KAIST)과 진행 중인 의료용 대마 연구결과를 연내 해외 학술지에 제출하고 2~3개월 간의 심사기간을 거쳐 공개할 예정이다. 오성첨단소재는 지난 10월 한국과학기술원(KAIST)과 함께 진행한 의료용 대마 효과 입증 연구개발 프로젝트가 약 1년 반 만에 세계 최초로 뇌 질환 분야에서의 의학적 효능을 검증했다고 밝힌 바 있다. 연구에서는 대..

      증권2019-11-21

      뉴스 상세보기
    • 오성첨단소재, 암환자 ‘펜벤다졸에 CBD오일 병행’…CBD 연구 부각에 상승

      [서울경제TV=양한나기자]말기암환자 조 티펜스가 항암치료를 위해 펜벤다졸과 함께 CBD오일 동시복용을 권유했다는 소식이 전해진 가운데 오성첨단소재가 CBD오일 연구개발 부각에 상승세다. 5일 오전 9시 49분 현재 오성첨단소재는 전 거래일보다 3.27% 상승한 2,525원에 거래되고 있다. 펜벤다졸의 항암효과 논란이 뜨거운 가운데 강아지 구충제 펜벤다졸을 복용하고 암이 ‘완전관해’ 단계에 이른 조 티펜스가 CBD오일, 비타민E, 커큐민 등을 함께 복용했다고 전해진다. 오성첨단소재는 자회사 카나비스메디칼 주식회사 설립을 통..

      증권2019-11-05

      뉴스 상세보기
    • 뉴프라이드·오성첨단소재 마리화나 관련주…美 대마재배 확대 소식에 강세

      마리화나 관련주들이 장 초반부터 상승세다. 뉴프라이드는 장중 15% 이상 올랐고 오성첨단소재 역시 16% 가까이 주가가 상승했다. 현재 두 종목 모두 10% 이상 상승해 거래되고 있으며 매수세가 몰리고 있다. 뉴프라이드는 거래량 800만주를 넘어섰고 오성첨단소재는 1400만주 넘게 거래됐다. 특히, 오성첨단소재는 오늘까지 나흘째 상승세를 이어가면서 주가가 50% 이상 올랐다. 이들 종목들은 최근 미국 농가의 대마재배 급등소식이 전해지면서 강세를 보이고 있다. 뉴욕타임즈(NYT)에 따르면 미중 무역분쟁으로 옥수수와 콩을 ..

      증권2019-10-08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마리화나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마리화나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