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은행연·여신협 등 9개 기관, '데이터3법' 국회 통과 촉구 성명

      [서울경제TV=고현정기자] 은행연합회와 여신금융협회 등 9개 기관이 신용정보법을 포함한 데이터 3법의 국회 통과를 촉구하는 공동성명서를 9일 발표했다. 이날 공동 성명에 참여한 기관은 은행연합회, 금융투자협회, 생명보험협회, 손해보험협회, 여신금융협회, 신용정보협회, 핀테크산업협회, 신용정보원, 금융보안원이다.9개 기관은 "이번 회기에 데이터 3법이 국회를 통과하지 못한다면 그 여파는 정말 암담할 것으로 예상한다"며 현재 법제사법위원회에 계류중인 '데이터3법'의 조속한 처리를 촉구했다. '데이터3법' 통과가 늦어지면, 미래 핵심..

      금융2019-12-09

      뉴스 상세보기
    • [주간증시전망]2,160선 ‘흔들’…이번 주 증시 전망은?

      [앵커]매주 월요일은 증권부 기자와 한 주간 증시 이벤트와 증시 전망을 이야기해보는 시간이죠. 오늘은 증권부 이소연 기자와 함께 이야기해보겠습니다. 안녕하세요. 일단 오늘 우리 증시 상황 먼저 살펴볼까요?[서울경제TV=이소연기자]0.01% 하락 출발한 코스피는 오늘 전 거래일 대비 0.07% 하락한 2,160.69에 장을 마쳤습니다. 외국인의 매도세에 장중 2,160선이 무너지며 2,150선대에서 거래가 되기도 했는데요. 마감을 앞두고 하락폭을 다소 줄이며 2,160선을 겨우 사수했습니다. 반면 0.2..

      증권2019-11-18

      뉴스 상세보기
    • [서울경제TV 금융자산포럼 2019] “오픈뱅킹, 금융업 수출 시대 연다”

      [앵커]지난 10월 30일부터 은행권 오픈뱅킹이 시작됐죠. 하나의 은행 앱으로 모든 은행계좌를 조회하고, 결제와 이체까지 가능한 시대가 된건데요. 오늘 열린 서울경제TV의 금융자산포럼에서는 오픈뱅킹이 바꾸는 금융의 미래를 구체적으로 그려봤습니다. 정유신 한국핀테크지원센터장은 오픈뱅킹이 금융산업의 속성 자체를 크게 바꿔놓을 것으로 내다봤는데요. 자세한 소식 고현정 기자가 전해드립니다.[기자]각 은행이 보유한 고객의 금융데이터를 다른 은행, 핀테크업체 등 제3자가 활용할 수 있도록, 은행 간 장벽을 없애는 ‘오픈뱅킹’.&nb..

      금융2019-11-06

      뉴스 상세보기
    • '신용정보법' 개정안 국회 논의 재가동…24일 정무위 법안소위

      1년여 동안 국회에서 계류중인 '신용정보법' 개정안이 다시 입법 절차에 들어간다. 국회 정무위원회는 오는 24일 법안심사소위원회를 열고 신용정보법 개정안 등 법안 50여개를 논의할 예정이다. 신용정보법 개정안의 골자는 상업적 통계 작성, 연구, 공익적 기록 보존 등을 위해 가명 정보를 신용정보 주체의 동의 없이 이용하거나 제공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다. 즉, 데이터 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한 '데이터 3법' 중 하나인 이 개정안은, 지난해 11월 김병욱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대표 발의한 바 있다. 지난 8월 법안심사소위에서 논의됐지만..

      금융2019-10-23

      뉴스 상세보기
    • [미래 금융을 그린다 ②] 마이데이터 규제를 걷어라

      [앵커]금융당국은 빅데이터를 활용한 신시장 개척과 혁신 금융이 우리 금융산업의 미래라고 강조합니다. 최근 취임한 은성수 금융위원장이 데이터경제 활성화가 최우선 과제라고 천명한 것도 이 때문인데요. 하지만 각종 규제에 막혀 지지부진한 것이 현실입니다. 서울경제TV는 [미래 금융을 그린다]라는 특별 기획 보도 시리즈를 통해 우리 금융산업이 나아갈 바를 조명하고 있는데요. 오늘은 데이터경제가 왜 중요한지 알아보고, 현재 왜 첫발조차 내딛지 못하고 있는지를 짚어봅니다. 고현정 기자입니다.[기자]마이데이터란 개별 은행 전산망에 흩어져 잠..

      금융2019-09-27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데이터3법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데이터3법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뉴스영상

    더보기

    데이터3법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