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올들어 2주만에 ‘마통’ 1만8,600건

      올 들어 2주만에 주요 시중은행에서 새로 만들어진 마이너스 통장이 1만8,600건을 넘어섰습니다.   개인투자자들의 ‘빚투’ 행렬과 대출시장의 불확실성 등이 작용한 것으로 보입니다.   은행권에 따르면 이달 1일부터 13일까지 KB국민ㆍ신한ㆍ하나ㆍ우리·NH농협 등 5개 시중은행에서만 총 1만8,660건의 마이너스통장이 신규개설됐습니다.   통상 1월 초에는 대출 보다는 예·적금 잔액이 늘어나는 경우가 많아 이례적이라는 평가입니다.   주식 투자와 치솟..

      금융2021-01-15

      뉴스 상세보기
    • 은행 신용대출 재개…낮췄던 한도 복원

      [서울경제TV=정순영 기자] 주요 은행들이 지난해 말 강하게 조였던 개인신용대출의 한도를 복원하고 있습니다.농협은행의 ‘신나는직장인대출’ 한도가 기존 1억원에서 2억5,000만원으로 높아졌고, ‘NH튼튼직장인대출’ 한도는 1억원에서 2억원으로 올랐습니다.‘슈퍼프로론’은 2억∼2억5,000만원, ‘NH금융리더론’은 2억5,000만원으로 높아졌고, ‘올원직장인대출’과 ‘올원마이너스대출’ 우대금리도 모두 이전 수준으로 복원됐습니다.우리은행은 지난해 12월 중단했던 ‘우리 WON하는 직..

      금융2021-01-08

      뉴스 상세보기
    • 집합제한·금지업종, 1,000만원 저리대출

      내년 1월 18일부터 식당과 카페, PC방 등 코로나19 집합제한업종은 은행권에서 최대 1,000만원의 대출을 저리로 받을 수 있을 전망입니다. 정부가 오늘(29일) 발표한 ‘맞춤형 피해지원 대책(코로나 3차 확산에 대응한 맞춤형 피해지원 대책)’에 따르면, 이번 대출은 총 3조원 규모로 행해지며 기존의 소상공인 금융지원을 받았는지 여부와 무관하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번 대출의 경우, 대출 첫 해에는 보증료를 면제하고 2~5년차에는 연 0.6%의 보증료율을 적용해 현재(0.9%)보다 보증료율을 낮춘 ..

      정치·사회2020-12-29

      뉴스 상세보기
    • 서민금융 대출상품의 연체율↑…취약층의 부실화 우려

      [서울경제TV=정순영 기자] 서민금융 대출상품의 연체율이 치솟고 있어 가계부채의 가장 약한 고리인 취약층의 부실화 우려가 커지고 있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29일 윤창현 국민의힘 의원실에 따르면 신용등급 6등급 이하 저소득 근로자를 위한 '근로자햇살론'의 대위변제율은 2017년 5.5%에서 지난달 10.5%로 올랐다. 신용등급 6등급 이하 영세자영업자에게 창업과 운영자금을 무담보·무보증으로 대출해주는 '미소금융' 연체율도 3.9%에서 5.2%로 상승했다. 20% 이상 고금리 대출 이용이 불가피한 최저신용자에게..

      금융2020-12-29

      뉴스 상세보기
    • 은행 막히자 보험사로 몰리는 대출 수요

      [서울경제TV=양한나기자][앵커]은행 대출이 막히자 보험사를 비롯해 2금융권으로 대출이 몰리고 있습니다. 대신 코로나19로 어려운 사정을 겪는 사람들이 늘면서 보험 계약 해지는 늘어나고 있습니다. 양한나기자입니다. [기자]올해 3분기 보험사의 대출채권 잔액은 245조 8,000억원. 전분기 대비 4조 9,000억원 증가한 것으로, 코로나19 사태 이후 가장 큰 폭의 증가세입니다. 은행이 가계대출 심사를 강화하면서 대출이 필요한 사람들이 보험사를 비롯한 2금융권으로 몰리는 ‘풍선효과’로 풀이됩니다.&nbs..

      금융2020-12-22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 SEN News3분기 자영업자·기업 대출, 2분기 반토막

      SEN 경제라이브

      2020-12-03 (목) 09:00:00

    • SEN News[이지코노미] 개인 신용대출 줄었지만 자영업자 대출 1조 4,000억 ‘껑충’

      SEN 뉴스 플러스

      2019-04-03 (수) 11:00:00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대출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