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5월 회사채 발행량, 코로나 이전 수준 회복

      코로나19 여파로 위축됐던 회사채 발행량이 코로나19 사태 이전 수준을 회복했습니다. 오늘(8일) 금융투자협회가 발표한 ‘5월 채권시장동향’에 따르면, 5월 회사채 발행량은 전 달 대비 54.1% 증가한 11조4,000억원으로 집계됐습니다. 코로나19 확산 이전인 2월 발행 규모 12조3,000억원에 가까운 수준입니다. 5월 회사채 수요예측 규모(4조원) 역시 지난 4월(3조5,000억원)과 작년 5월(1조7,000억원)과 비교해 크게 증가했습니다. 금투협은 “우량 신용등급 위주로 ..

      금융2020-06-08

      뉴스 상세보기
    • 올해 주식시장 유입된 개인 자금 50조 육박

      올해 주식시장에 유입된 개인 투자자 자금이 50조원에 육박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금융투자협회에 따르면 이달(지난 7일) 기준 코스피·코스닥시장의 투자자 예탁금은 44조4,689억원으로 작년 말(27조3천384억원) 대비 62.66% 급증했습니다. 실제로 행해진 개인투자자의 거래 규모 역시 증가했습니다. 오늘(11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개인 투자자는 올 들어 지난 8일까지 코스피와 코스닥 양 시장에서 30조7,000억원이 넘는 주식을 사들였습니다. 특히 지난 4일에는 코스피 시장에서 1조..

      증권2020-05-11

      뉴스 상세보기
    • 국채·특수채 발행잔액 1,100조 육박…코로나19로 잔액 급증 불가피

      [서울경제TV=지혜진기자] 정부가 직간접적으로 보증하는 국채와 특수채 발행 잔액이 1,100조 원에 육박한 것으로 조사됐다.    11일 금융투자협회에 따르면 지난 8일까지 정부가 발행하는 국고채·재정증권 등 국채와 공공기관이 발행하는 특수채 발행 잔액의 합계는 1,098조4,000억 원 수준이다. 올해 들어 78조3,000억 원이 늘어나면서 사상 최대를 기록했다.   발행 잔액은 국채 753조5,000억 원, 특수채 344조9,000억 원이다.   채권 발행 잔액은 미래 세대가 ..

      경제·사회2020-05-11

      뉴스 상세보기
    • 사라진 ‘매도’ 투자의견…“당국 지원만으론 부족”

      [앵커]증권사는 특정 기업과 관련한 이슈를 분석해 투자의견과 목표주가 등을 제시하는 종목 보고서를 발간하는데요. 증권사 애널리스트의 투자 판단이 포함되는 보고서 내용 중 투자의견 제시에 있어서 증권사가 완전히 자유롭지 못하다는 이야기가 나옵니다. 이소연 기자의 보도입니다.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금융당국은 지난 2015년 6월 건전한 리서치 문화를 조성하겠다며 투자의견 매도에 따른 불이익을 없애겠다고 말했습니다. 당시 당국 발표에 따르면, 2011년부터 2014년까지 국내 증권사의 ‘투자의견 매도’ 레..

      증권2020-04-16

      뉴스 상세보기
    • 8개 증권사 리서치센터장 “코로나19 이후 하반기 증시 회복”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코로나19가 잠잠해진 이후 올 하반기부터 국내 증시가 회복될 것이라는 증권사 리서치센터장들의 전망이 나왔다. 13일 금융투자협회는 8개 주요 증권사 리서치센터장과의 유선회의를 통해 종합한 국내 증시 전망을 전했다. 회의에 참여한 증권사는 미래에셋대우·NH투자증권·한국투자증권·삼성증권·KB증권·신한금융투자·하나금융투자·메리츠종합금융 등이다. 이번 회의는 코로나19의 전세계적 확산에 따른 국내외 증시현황을 분석하고 향후 시장전망에 대한 의견을 모으기 위해 지난주 진행됐다. 회..

      증권2020-04-13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금융투자협회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금융투자협회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