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공모형 ELS 신탁상품, 은행 판매 ‘일부 허용’

      금융당국이 공모형 ELS를 담은 신탁의 은행 판매를 제한적으로 허용하기로 했습니다.기초자산이 코스피200, S&P500 등 주요국 대표 주가지수 5개로 한정되고, 손실배수가 1 이하인 파생결합증권을 담은 상품이라면 은행에서 판매할 수 있습니다. 금융당국은 DLF의 대규모 원금손실 사태를 계기로 지난달 은행의 신탁 판매를 원천 금지하는 안을 공개했는데, “40조원 이상의 신탁 시장을 잃게 된다”는 은행권의 요구를 일부 수용했습니다.대신 일반 투자자에게는 녹취·투자 숙려제도를 적용하고, 고난도 상품에 대한 투자설명서..

      금융2019-12-12

      뉴스 상세보기
    • 집값 뛰자 은행 주담대 11개월만에 최대폭↑

      금융위원회와 한국은행에 따르면 지난달 은행권 가계대출 증가분 7조원 중 주택담보대출 규모는 4조 9,000억원으로, 지난해 12월 이후 11개월 만에 최대폭으로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올해 1∼11월 누적 기준으로 보면 은행 주택담보대출은 40조 1,000억원 늘어. 2017년과 2018년의 연중 증가 규모를 웃돌았습니다.한국은행 측은 “서울 아파트값이 오르면서 주택 매매와 전세거래에 따른 자금수요가 늘어난 결과”라고 풀이했습니다.한국감정원에 따르면 지난달 서울 주택 매매가격은 전월 대비 0.5% 올라 작년 10월..

      금융2019-12-11

      뉴스 상세보기
    • 케이뱅크 ‘자금난’ 숨통…인터넷銀 대주주요건 완화

      [앵커]우리나라 1호 인터넷전문은행인 케이뱅크는 자금난에 빠져서 제대로 된 대출 영업도 못하고 있었는데요.대주주 요건을 완화한 인터넷전문은행법 개정안이 어제 국회 문턱을 넘으면서, 기사회생의 기회를 얻었습니다. 고현정 기자입니다.[기자]인터넷전문은행법 개정안이 국회 정무위원회 법안심사소위를 통과했습니다.수개월째 개점휴업 상태를 지속하던 케이뱅크는 KT를 최대주주로 변경해 자본금을 확대할 길이 열렸습니다.자본금이 부족한 탓에 케이뱅크의 신용대출 상품들은 8개월째 ‘일시 중단’ 상태입니다.지난 4월 ‘직장인K신용대출’..

      금융2019-11-22

      뉴스 상세보기
    • “카드로 월세”…혁신금융서비스 8건 추가

      [서울경제TV=고현정기자]현금이나 계좌잔고가 없어도 신용카드로 월세를 납부할 수 있도록 하는 서비스 등 8건이 금융위원회의 제10차 혁신금융서비스에 지정됐습니다.우선 신한카드의 ‘부동산 월세 카드납부 서비스’가 내년 6월 출시될 예정이며, 금융결제원은 금융공동망 데이터 등을 활용해 금융사기 의심계좌를 분석한 정보를 금융회사에 제공할 수 있게 됐습니다.뱅크샐러드를 운영 중인 레이니스트는 개인의 소비패턴과 금융자산을 빅데이터 분석해 최적의 예·적금 상품 조합을 추천하는 서비스를 내년 3월 출시합니다.또, 영세가맹점의 카드매..

      금융2019-11-21

      뉴스 상세보기
    • '알바워치·페이워치' 엠마우스, 8억원 규모 프리 시리즈 A 투자 유치

      [서울경제TV=고현정기자] 핀테크 스타트업 ‘알바워치’와 ‘페이워치’의 운영사인 엠마우스(대표 최천욱, 김휘준)가 씨티케이인베스트먼트, 비티씨인베스트먼트, 원앤파트너스 등으로부터 8억원 규모의 프리 시리즈 A 투자를 유치했다고 21일 밝혔다. 엠마우스는 2018년 2월 설립된 핀테크 스타트업으로 모바일앱 ‘알바워치’와 ‘페이워치’를 통해 GPS 정보를 기반으로 출퇴근을 인증하고 근무시간을 기록하면, 이를 마일리지로 적립해 현금으로 찾아 쓰는 금융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또 표준계약서를 1분 만에 작..

      금융2019-11-21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금융위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금융위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뉴스영상

    더보기

    금융위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