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주식 보유 현황 키워드 ‘강남·50대·고령화’

      [앵커]국내 주식투자자를 연령과 성별 등으로 분석해보니 서울, 특히 강남에 사는 50대 남성의 보유 주식이 가장 많았습니다. 또한 올해 발표된 자료와 지난 자료들을 비교해보니 고령화 현상도 뚜렷해진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소연 기자의 보도입니다.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주식투자자 619만명이 보유한 944억 주의 주식(2019년 12월 결산법인 기준) 중 62%가 서울에 거주 중인 투자자 소유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한국예탁결제원이 오늘(10일)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국내 주식투자자를 정의하는 키워드는 ??..

      증권2020-03-10

      뉴스 상세보기
    • 작년 합계출산율 0.92명…OECD서 2년째 최저

      우리나라 여성 1명이 평생 낳을 것으로 예상되는 평균 출생아 수를 의미하는 합계출산율이 지난해 역대 최저인 0.92명까지 추락했습니다. 합계출산율이 0명대로 떨어진 국가는 2년째 경제협력개발기구(OECD)를 통틀어 우리나라가 유일합니다.작년 출생아 수도 30만3,100명으로 간신히 30만명대에 턱걸이했습니다. 합계출산율과 연간 출생아 수는 모두 1970년 통계작성 이후 최저치입니다.통계청은 “합계출산율이 1명을 밑돈다는 것은 한 세대가 지나면 출생아 수가 지금 낳는 수준의 절반 이하로 줄어드는 것”이라며 “굉..

      경제·사회2020-02-26

      뉴스 상세보기
    • 한은 “고령화가 23년간 실질금리 3%P 떨어뜨려”

      [서울경제TV=유민호기자]   [앵커]우리나라에서 진행 중인 빠른 인구 고령화가 실질금리 하락에도 영향을 줬다는 분석이 나왔습니다. 은퇴 이후 생존 기간이 길어질수록 저축은 늘고, 소비는 감소하기 때문입니다. 유민호기자입니다.   [기자]인구 고령화가 지난 20여년 간 실질금리를 3%포인트 떨어뜨린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한국은행 경제연구원은 보고서를 통해 고령화가 실질금리를 1995년에서 2018년까지 23년간 3%포인트 떨어뜨렸다고 분석했습니다. 20∼64세 대비 65세 ..

      금융2020-01-13

      뉴스 상세보기
    • [기자의 눈]고령화시대, 노인을 위한 변화는 없다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별도의 프로그램은 없어요. 투자하실 분들은 어떻게든 하니까요.”비대면 서비스가 늘어나는 요즘, 온라인이 익숙하지 않은 고령층을 위한 대책이 있는지 묻자 증권사로부터 돌아온 답이었다. 틀린 말은 아니다. 투자를 하려는 어르신들은 근처 영업점에 찾아가 물어볼 것이고, 고객센터에 전화를 걸기도 할 것이다. 그런데 한 편으로 씁쓸해지는 것은 어쩔 수 없다.스마트폰을 통해 모든 것을 해결할 수 있다. 일부 고객센터는 전화를 걸면 ‘모바일이나 웹을 이용 시 서비스를 보다 빨리 이용할 수 있다’며 ..

      오피니언2019-12-27

      뉴스 상세보기
    • ‘비대면 강화’ 증권사, 금융소외 대책은 ‘미미’

      [앵커]기술의 발달로 인해 요즘 금융업계의 화두는 ‘비대면화’가 됐는데요. 손 안에 스마트폰으로 주식 매매를 하고 펀드를 가입할 수 있는 시대에 맞춰 증권사도 오프라인 점포를 대형화하거나 복합점포로 바꾸며 영업점을 줄이는 추세입니다. 편리해진 주식 매매, 그러나 그 이면에는 소외되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이소연 기자가 연말을 맞아 관련 내용을 짚어 봤습니다. [기자]지난 3분기 보고서 기준 증권사의 영업점은 978개.지난해 12월 1,091개였다는 점을 고려하면, 1년이 안 되는 기간 동안 113개나 영업점이 감소..

      증권2019-12-23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고령화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고령화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