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 장마ㆍ자외선지수 상승에 여름철 '눈건강 주의보'

      고온다습한 장마로 면역력이 떨어지기 쉬운 요즘, 이른 무더위로 자외선지수가 높아짐에 따라 눈 건강에 적신호가 켜졌다.   최근엔 코로나 19로 사회적 거리두기로 수개월째 집콕 생활을 하게 되면서 스마트폰, TV 이용시간이 늘어난 것도 눈 건강을 위협하는 요소로 등장했다.   특히 역대급 폭염이 예고된 올여름은 자외선지수가 매우 높음 수준을 보이는 날이 많을 것으로 예상돼 주의가 요구된다. 자외선(UV: Ultra Violet)은 자외선A(UVA), 자외선B(UVB), 자외선C(UVC)..

      라이프2020-06-25

      뉴스 상세보기
    • 홈족을 위한 '홈캉스 필수 가전'

      6월 들어 전국 곳곳에 폭염주의보가 내려지는 등 불볕 더위가 기승을 부리는 가운데, 여름 휴가를 계획하는 시즌이 다가왔다. 여행이나 외출을 지양하는 추세인 만큼 올여름에는 집에서 휴가를 즐기는 ‘홈캉스(Home+Vacance)’ 트렌드가 계속 이어질 전망이다.   무더운 날씨 속 집에서도 만족스러운 여가를 즐길 수 있도록 도와주는 제품들이 관심을 받고 있다. 특히 최근에는 강력한 바람으로 실내 공기를 쾌적하게 만들어주며, 에어컨과 시너지 효과를 통해 전력 낭비까지 줄여주는 에어서큘레이터 제품이 떠오르고 있다...

      라이프2020-06-24

      뉴스 상세보기
    • 여름철 안질환 예방 위해 개인위생 철저히 지켜야

      고온 다습한 여름은 다양한 질병에 노출되기 쉬운 시기이다. 특히 올해는 때이른 폭염에 평년보다 빠른 장마가 예상되는데 장마철에는 안과 질환의 발병률이 높아진다. 습도가 높은 장마 기간에는 우리 몸의 면역력이 약해지기 쉬우며, 습한 공기 때문에 세균이나 바이러스 등 각종 미생물의 번식이 활발해 유행성 결막염이나 다래끼와 같은 안질환에 노출되기 쉽다. 뿐만 아니라 덥고 습한 날씨 때문에 틀어놓은 건조기나 에어컨으로 인해 눈이 건조해져 안구 건조 증상이 심해 지기도 한다. 흔히 눈병으로 불..

      S경제2020-06-24

      뉴스 상세보기
    • 셀리맥스, 얼굴부터 바디까지 여름철 피부관리법 공개

      아무런 준비 없이 찾아온 더위에 피부도 비상이다. 요즘 마스크를 필수로 착용하다 보니 마스크 안은 습도가 높아 땀과 피지, 화장품 등의 노폐물이 뒤엉켜 트러블이 생기기 쉽다. 바디도 마찬가지다. 벌써부터 폭염주의보가 발효되면서 옷차림은 가벼워졌지만 ..

      라이프2020-06-17

      뉴스 상세보기
    • 휠라 언더웨어, ‘인핏 라이프웨어’ 출시... 실내·근거리 외출 겨냥

      [서울경제TV=이민주 기자] 야외활동이 어려워지고 이른 폭염까지 더해 집 안에서 머무는 시간이 길어지면서 ‘라운지웨어’(실내·외를 가리지 않고 편안하게 착용할 수 있는 패션)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휠라 언더웨어(FILA UNDERWEAR)는 집 안에서는 물론 근거리 외출 시에도 가볍게 입기 좋은 '인핏 라이프웨어'(INFIT LIFEWEAR)를 론칭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라인은 휠라 언더웨어가 전개하는 만큼 편안한 착용감에 초점을 맞췄다. 모(母) 브랜드 휠라의 헤리티지 감..

      산업·IT2020-06-14

      뉴스 상세보기
    • 수도권 경매시장 ‘후끈’…"지방은 유찰 거듭하다 반값에 팔려"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초여름 폭염 특보와 함께 경매 시장에도 때이른 여름이 찾아온 모습이다.    9일 법원경매 전문기업 지지옥션이 발표한 ‘2020년 5월 경매동향보고서’에 따르면 전국 경매 진행건수는 1만3,094건으로 이 중 4,669건이 낙찰됐다. 낙찰률은 35.7%, 낙찰가율은 77.1%를 기록했고 평균응찰자 수는 4.5명으로 집계됐다.코로나19로 인해 연기됐던 경매 물건이 시장에 풀리자마자 팔려나가는 분위기다.   경매 시장의 소화량을 보여주는 낙찰률은 전국, 전용도 기준..

      부동산2020-06-09

      뉴스 상세보기
    • 올여름 역대급 폭염에 초미세먼지까지…“우리 동네에도 설치해주세요”

      코로나19 사태 속에서 맞는 첫 번째 여름으로, 폭염과 집중호우가 잦을 것이라는 기상청 예보가 있다. 이런 때일수록 정부는 시민의 삶의 질 향상에 국정의 무게 중심을 두고 시민의 건강과 안전을 도모하기 위해 최선을 다해야 한다. 서울시 구로구, 익산시, 안..

      라이프2020-06-09

      뉴스 상세보기
    • [날씨]올해 첫 폭염 특보 발표…낮 최고 35도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 목요일인 4일은 경상 내륙지역에 올해 첫 폭염특보가 발효되는 등 때 이른 더위가 절정에 달하겠다. 낮 최고기온은 22∼35도로 예보됐다. 폭염특보가 내려진 지역은 대구와 경남 창녕, 경북 경산 등 모두 8개 시군이다. 서울은 28도로 어제보다 6도 이상 기온이 높겠다. 대구 31도로 충청과 영남내륙은 30도를 웃도는 곳들도 많겠다. 경상 내륙은 33도 이상으로 오르면서 매우 덥겠다. 강릉이 28도, 대구 31도, 창원 26도, 대전 30도까지 오르겠다. 오늘 황사의 영향으..

      정치·사회2020-06-04

      뉴스 상세보기
    • 이른 무더위에 냉감 제품 인기…출시 앞당겨

      [서울경제TV=문다애 기자]​[앵커]최근 낮 기온이 급격하게 높아지는 등 예년보다 높은 온도에 초여름 날씨가 지속 되고 있는데요. 이에 패션·유통업계가 냉감 제품들의 출시를 한 달 가량 앞당기는 등 발 빠른 여름 마케팅에 나섰습니다. 때 이른 무더위에 냉감 제품을 찾는 소비자들이 크게 늘고 있기 때문입니다. 보도에 문다애 기자입니다.[기자]6월 초라는 날짜가 무색할 만큼 한낮 기온이 30도를 육박하는 초여름 날씨가 지속되고 있습니다.기상청은 올해 6~8월 기온이 평년(23.6도)보다 0.5∼1.5도 높고, 폭염일수는 2..

      산업·IT2020-06-01

      뉴스 상세보기
    • [반기성의 날씨와 경제] 더운 날씨만큼 후끈한 폭염 마케팅

      [앵커] 지구온난화로 매년 기온이 상승한다고 합니다. 그런데 올 해 5월 상순에 이례적으로 고온현상이 나타났지요. 2012년 이후 8년만의 고온현상이 발생하면서 많은 사람들은 올 여름에 폭염이 찾아오는 것이 아니냐고 걱정하고 있는데요. 이에 반해 기업들은 코로나19로 어려워진 기업경제에 폭염이 도움을 줄 것이라는 예상으로 폭염 마케팅에 돌입했다고 합니다. 그래서 오늘은 올 여름은 얼마나 더울지 그리고 폭염과 관련된 날씨마케팅에는 무엇이 있는지에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오늘도 반기성 케이웨더 예보센터장 ..

      산업·IT2020-06-01

      뉴스 상세보기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