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 금값 하락 틈새 타고 백금 강세…“기후변화 대응 수요 증가”

      [서울경제TV=정순영 기자] 금값이 주춤거리고 있지만 백금값은 오히려 가파르게 상승하고 있다.월스트리트저널은 29일 백금 가격이 이달 들어 14%나 올라 트로이온스당 964.8달러에 달했다며 금값이 여름 사상 최고치를 경신한 뒤 코로나19 백신 개발 소식 등으로 지난주 4.8% 떨어진 후 최근 약세를 거듭해 7월초 이후 최저 수준으로 내린 것과 대비된다고 보도했다.월스트리트저널은 기후변화 대응을 강조하는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당선인의 녹색 에너지 투자 공약을 백금 가격 강세의 이유로 들었다.바이든 당선인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금융2020-11-30

      뉴스 상세보기
    • 순조로운 정권이양 기대감에 다우 첫 3만 돌파

      [서울경제TV=서정덕기자] 뉴욕 증시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조 바이든 정부로의 정권 이양을 수용했다는 소식에 일제히 상승했다. 다우지수는 사상 처음으로 3만선을 돌파했다.   24일(현지시간) 다우존스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454.97포인트(1.54%) 오른 3만46.24에 마감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도 57.82포인트(1.62%) 상승한 3,635.41, 기술주 강세에 나스닥도 156.15포인트(1.31%) 상승한 1만2,036.78에 마감했다.   전날(현..

      증권2020-11-25

      뉴스 상세보기
    • [반기성의 날씨와 경제] 트럼프와 바이든의 기후정책

      [앵커]많은 과학자들은 기후변화를 무시하는 트럼프 대통령을 기후악당이라고 부르기도 했다고 하는데요.특히 정치에는 관여하지 않아온 미국의 유서깊은 과학 전문잡지 ‘사이언티픽 아메리칸‘이 잡지가 만들어진지 175년만에 처음으로 바이든 지지를 선언했었습니다.과학을 무시하고 기후변화에 적대적인 트럼프가 다시 미국 대통령이 되면 미국과 세계에 재앙이 될 것으로 보았기 때문이었다고 하는데요.오늘은 차기 미국 대통령으로 당선된 바이든과 트럼프 대통령이 기후변화를 보고 있는 관점과 이로 인한 경제적 이익을 어떻게 추구하는 가에 대해 알..

      정치·사회2020-11-23

      뉴스 상세보기
    • [서울경제TV 해외선물 No.1] 아토 트레이더 23일 해외선물 시황

      [아토 트레이더-23일 시황]도널드 트럼프 미국 행정부가 코로나19 지원책 중단을 요구하면서 뉴욕증시가20일(현지시간)하락 마감했다.20일 뉴욕주식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 대비 219.75p(0.75%) 하락한 29263.48p에 장을 마감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 지수는 전장 대비 24.33p(0.68%) 내린 3557.54p에, 기술주 중심 나스닥지수는 49.74p(0.42%) 하락한 11854.97p에 장을 마무리했다.CNBC와 마켓워치는 트럼프 행정부와 연방준비제도..

      오피니언2020-11-23

      뉴스 상세보기
    • ‘바이든 시대’ 그린뉴딜 시장 관심 고조…관련주 관심↑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우리 정부가 미국 ‘조 바이든’ 정부와 함께 ‘그린뉴딜’ 투자 분야 협력 강화 계획을 밝힌 가운데, 그린에너지(태양광·수소·풍력)를 중심으로 미래형 에너지 산업의 대대적인 패러다임 변화가 전망된다.환경 규제 철폐를 주장해온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달리 바이든 당선자는 친환경 정책을 강조해 왔다. 2050년 ‘탄소배출 제로’를 목표로 친환경 인프라에 대대적 투자를 단행하겠다는 계획을 밝힌바 있어 바이든 행정부도 출범과 함께 ‘탄소제로 시대’를 열 것으로 예상된다. ..

      증권2020-11-13

      뉴스 상세보기
    • [김동환의 정치워치] 미국 대선과 일본경제

      미국 대선 투표가 끝났다. 바이든 후보는 승리를 선언했으나, 트럼프 대통령이 선거 결과를 받아들이지 않고 있기 때문에 치열한 법적 투쟁이 예상된다.2017년 도날드 트럼프 대통령 탄생으로 미국의 국제적 지위는 크게 변화했다. 트럼프 이전의 미국은 압도적인 군사력과 경제력을 배경으로 하여 좋은 의미로든 나쁜 의미로든 국제사회를 리드해 왔다. 공화당과 민주당 사이에 약간의 견해 차이는 존재하지만 프랭클린 루즈벨트 (재임기간 1933-1945) 대통령 이후 미국의 세계리더 지위를 부정하는 대통령은 없었다. 그러나 트럼프 대통령은 Am..

      글로벌2020-11-12

      뉴스 상세보기
    • [이슈플러스]바이든 승리·트럼프 불복…변동성 확대시 대응전략은

      [앵커]바이든 민주당 후보의 백악관 행이 사실상 확정됐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을 꺾고 선거인단 과반수를 가져가면서 승리를 굳힌 겁니다. 그러나, 트럼프 대통령의 불복 선언이 이어지면서 진통도 예상됩니다. 이와 관련해 우리 경제와 증시에 미칠 영향 등 짚어보겠습니다. 김혜영 기자와 자세한 이야기 나눠봅니다. 김 기자, 우선 미국 대선 결과부터 정리해 주시죠.  [기자]접전 끝에 조 바이든 민주당 후보가 사실상 제46대 미국 대통령에 당선됐습니다.(현지시간 7일)경합주인 펜실베니아주에서 승리하면서 전체 선거인단 (538명)의..

      증권2020-11-09

      뉴스 상세보기
    • [서울경제TV 해외선물 No.1] 해왕 트레이더 11월 9일 투자전략

      [해왕 트레이더-11월 9일 투자전략]달러화는 미국 민주당 조 바이든 후보의 대통령 당선 가능성을 반영한 가운데 미국 고용 지표 호전 등이 맞물리면서 하락했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소송으로 미국 대선의 최종 확정 시점은 장기화 될 가능성이 높아 보이지만, 금융시장은 바이든의 당선을 이미 기정사실화 하고 있다. 민주당에 의해 코로나19 사태에 대한 단호한 대처로 다시 한 번 경제활동이 봉쇄될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지만 올해 3월과 같은 급락보다는 재난지원금 공급 등을 통해 대안이 마련된 상황이 모색될 가능성이 ..

      오피니언2020-11-09

      뉴스 상세보기
    • 바이든 美 대선 승리…트럼프는 '불복'

      [서울경제TV=윤다혜기자] 조 바이든 미국 민주당 대선 후보가 7일(현지시간) 제46대 미국 대통령 선거에서 승리했다.미국 언론에 따르면 바이든 후보는 박빙의 승부 끝에 대선 개표 5일째인 이날 대선 승리에 필요한 선거인단 과반 270명을 확보하며 대권을 거머쥐는데 성공했다. 경합주로 꼽혔던 펜실베이니아(선거인단 20명)에서는 개표율이 95%인 상황에서 트럼프 대통령을 추월하며 승리했다.바이든 후보는 당선 확정 이후 "우리의 위대한 나라를 이끌도록 미국이 나를 선택해줘 영광"이라며 "분노와 거친 수사를 뒤로 하고 국가로서 하나가..

      글로벌2020-11-08

      뉴스 상세보기
    • [주간증시]美 당선자 확정 지연에도 상승 랠리 이어가

      [앵커]가장 큰 이벤트였던 미국 대통령 선거가 끝났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의 불복 소송 등 당선자 확정이 늦어지며 증시에는 불확실성이 커졌지만, 국내 증시는 상승폭을 키우는 모습이었습니다. 한 주간의 증시 흐름, 앵커레포트에서 정리해 드립니다.   [기자]이번주 코스피는 6.59% 오른 2,416.50에 거래를 마감했습니다. 코스닥 역시 5.56% 상승하며 836.78에 장을 마쳤습니다.   거래소는 개인이 한 주 내내 매도에 나서며 무려 3조3,397억원을 팔았지만, 기관과 외국인이 각각 1조3,4..

      증권2020-11-06

      뉴스 상세보기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