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 ‘허수성주문’ 메릴린치증권에 제재금 1억7,500만원 부과

      메릴린치증권에 대한 한국거래소 시장감시위원회의 논의 결과가 16일 나왔다.한국거래소 시장감시위원회(시감위)는 이날 시타델증권의 고빈도매매(초단타매매·HFT) 창구 역할을 한 혐의를 받고 있는 메릴린치증권에 대해 회원제재금을 부과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시감위는 “메릴린치증권 서울지점이 지난 2017년 10월부터 작년 5월까지 위탁자(시타델증권)로부터 430개 종목에 대해 6,220회의 허수성주문을 수탁한 것으로 나타났다”며 “이는 허수성주문 수탁을 금지하는 시장감시규정(제4조제3항)을 위반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증권2019-07-16

      뉴스 상세보기
    • 미뤄진 메릴린치 제재 논의…거래소 “7월 중 속개”

      한국거래소는 19일 미국 시타델증권의 고빈도매매(초단타매매·HFT) 창구 역할을 한 메릴린치에 대한 제재 논의를 또 한 번 미뤘다. 거래소는 이날 시장감시위원회를 열어 메릴린치에 대한 제재금 부과 또는 주의·경고 등 회원사 제재 조치를 논의했으나 결론을 내지 못했다. 거래소는 그동안 시타델 증권이 메릴린치를 통해 수백 개 종목을 고빈도 매매해 상당한 차익을 얻은 것을 두고 시장감시 규정 위반 사안이 될 수 있는지 판단하기 위해 심의를 벌여왔다. 세 차례 규율위원회를 개최한 끝에 올해 초 ‘5억원 미만의 ..

      증권2019-06-19

      뉴스 상세보기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