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 올해 1∼3분기 통합재정수지 적자 사상최대

      [앵커] 올해 1분기에서 3분기까지 통합재정수지가 26조5,000억원 적자를 기록하며 사상 최대 수준으로 벌어진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관리재정수지도 57조원 적자로 적자 폭이 커졌는데요. 근로장려금과 자녀장려금 확대 지급으로 1, 3분기 국세 수입이 6년 만에 감소했고, 이 영향 속에 적자 규모가 커진 것으로 풀이됩니다. 배요한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이날 기획재정부는 올해 1월에서 9월 누계 통합재정수지가 26조5,000억원 적자를 기록했다고 밝혔습니다. 기재부는 같은 기간 통합재정수지가 2005년..

      경제2019-11-08

      뉴스 상세보기
    • 5조 근로장려금 등 중기·소상공인에 96조 푼다

      정부와 금융권이 추석을 전후로 근로장려금 5조원 등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의 명절 자금 수요를 뒷받침하기 위해 96조원을 지원합니다.정부는 오늘 국무회의에서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추석 민생안정 대책을 확정, 발표했습니다.올해 지원규모 96조원은 지난해와 비교해 10조원 더 늘어난 것입니다. 정부는 대내외 불확실성 등으로 어려워진 경제 상황을 고려했다고 설명했습니다.또 서민 가계 지원을 위해 470만가구에 총 5조원으로 대폭 확대된 근로·자녀장려금은 추석 연휴가 시작되기 전 조기에 지급할 방침입니다. /유민호기자 you@sedail..

      경제2019-08-27

      뉴스 상세보기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