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 홍남기 “공공기관, 채용비리 발붙이지 못할 것”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4일 “사망에 이르는 외주화 폐해와 불공정 프레임, 공공채용 비리 등이 공공기관에 발붙이지 못하게 하겠다”며 “인센티브 또는 페널티 제도를 강구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홍 부총리는 이날 오전 정부서울청사 별관에서 ‘공공기관장 워크숍’을 열고 “비용이 들어도 공공기관 경영에서 생명·안전·윤리·환경·상생·공정 등 사회적 가치가 반드시 체화돼야 한다”며 이같이 강조했다. 워크숍에는 관계부처 차관과 공공기관장, 공공기관 운영위원 등 180명이 ..

      경제·사회2019-09-04

      뉴스 상세보기
    • 죽음의 외주화 방지 ‘김용균법’ 여야 극적 타결

      [앵커] 산업 현장의 안전규제를 강화하는 산업안전보건법 개정안, 일명 ‘김용균법’에 대한 여야 협상이 극적으로 타결됐습니다. 28년만에 전면 개정되는데, 위험의 외주화 문제의 해결 실마리가 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앵커리포트입니다. [기자] 진통을 거듭하던 산안법 개정안이 통과됐습니다. 오늘 오후 3시 열렸던 환노위 간사단 회의에서 여야가 극적인 합의에 도달했고 본회의에 넘겨졌습니다. 자유한국당의 반대로 공전을 거듭하던 산안법이 연내 처리가 가능해진 겁니다. 태안 화력발전소에서 하청업체 노동자로 일하다 (컨테이너 벨트에..

      경제·사회2018-12-27

      뉴스 상세보기
    • 당정 “외주화 방지 위해 도급 제한·공공기관 평가 개선”

      정부와 여당이 무분별한 도급 계약을 제한하는 내용의 산업안전보건법 전면개정안을 통과시키기로 오늘 합의했습니다. 태안화력발전소에서 일하다 숨진 고(故) 김용균씨 사고가 직접적인 계기가 됐습니다. 이른바 ‘위험의 외주화’ 문제를 근절하기 위해 원청의 책임을 확대하고 산업재해 예방과 관련한 제재를 강화하는 내용을 개정안에 담겠다는 겁니다. 원청 사업주의 안전보건 조치 의무 범위를 ‘일부 위험한 장소’에서 전체 사업장으로 확대하고 산재 사망사고 발생시 원청 사업주도 최대 징역 10년을 선고받을 수 있게 됩니다. 우원식..

      경제·사회2018-12-19

      뉴스 상세보기
    • 형지엘리트, 2017년 매출액 1,662억원 달성

      6월 결산법인 ㈜형지엘리트는 제17기(2017.07.01~2018.06.30) 연결 재무제표 기준 매출액 1,662억 원, 영업이익 -12억 원, 당기순이익 -62억 원을 기록했다고 21일 밝혔다. 전년 대비 매출액은 4.6% 감소했으나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은 적자폭이 각각 9억 원, 37억 원 축소됐다. 회사 측은 “강점인 분야에 집중하고, 효율 위주의 영업 전략을 펼친 한 해였다”고 평가했다. 까스텔바쟉 잡화 사업 영업양도, 제화 부문 생산 외주화, 패션 시장 업황 부진에 따른 효율 위주 매장관리로 매출은 다소 줄..

      증권2018-09-21

      뉴스 상세보기
    • 한국GM 차량 자차보험료 내년부터 인상 가능성

      [앵커] 한국GM이 군산공장 폐쇄와 희망퇴직에 이어 서비스센터를 외주화하거나, 전국 9개인 직영 서비스센터를 축소할 가능성이 점쳐지고 있습니다. 결정된 일은 아니지만, 한국GM이 앞으로 현대기아차를 제외하면 국내 최대 수준인 서비스망을 계속 유지하긴 어려워 보이는 게 현실입니다. 부품 공급 등 서비스 품질이 이전보다 떨어질 것이란 우려와 함께 한국GM 차량의 보험료 인상 가능성도 커졌습니다. 정훈규기자입니다. [기자] 한국GM이 군산공장 폐쇄에 이어 정비사업부문에 대한 구조조정을 고려 중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현실화할 경우 ..

      금융2018-03-06

      뉴스 상세보기
    • KT, 공공기관 전용 '올레비즈 G-클라우드' 출시

      KT는 공공기관 전용 클라우드 상품인 ‘올레 비즈 G-클라우드’를 출시한다고 12일 밝혔다. 클라우드 상품은 기업이나 공공기관이 외부 업체에 서버를 위탁해 운영하는 외주화 서비스를 말한다. 올레 비즈 G-클라우드는 일반 기업용 서비스와 시스템을 분리하고, 기관별로 독립된 별도의 가상 공간을 부여하는 것이 특징이다. 아울러 사전 허가를 받은 공공기관 관계자만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하고 국제인증에 따른 보안 체계를 제공한다. 이는 보안성과 신뢰성 등을 이유로 클라우드 도입을 꺼리는 공공기관을 적극적으로 유인하기 ..

      경제·사회2015-08-12

      뉴스 상세보기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