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 [반기성의 날씨와 경제] 숨 쉬는데도 돈이 필요하다

      [앵커]미세먼지가 말썽을 부리는 겨울입니다. 지난해 겨울과 올 봄에 유난히 심했던 미세먼지 덕에 달라진 소비 트렌드가 있었습니다. 바로 편한 숨을 쉬게 해 주는 산소 캔인데요. 당시 “숨 쉬는데도 돈 들어”라는 말이 있었음에도 매출이 급상승했습니다. 산소 캔의 경우 신선한 산소가 고농도 압축돼 담겨있어, 코에 대고 숨을 마시면 산소가 몸 안으로 들어옵니다. 산소캔과 더불어 산소를 배출하는 분말형 공기정화제도 인기를 끌었었지요. 그런데 최근 뉴스를 보면 인도 뉴델리에는 산소 카페가 세워져 돈을 받고 있다고 합니다. 미세먼지..

      경제·사회2019-12-09

      뉴스 상세보기
    • [서울경제TV] “산소 한캔 주세요” 맑은 공기 구매 3년새 5배↑

      G마켓, 올들어 4월까지 산소 용품 판매 2.5배 늘어 산소캔 3년 동안 76% 증가… 공기청정기 77% 늘어 과반 이상은 수도권 거주자 … 30대 여성 많이 구매 미세먼지와 황사로 인해 ‘맑은 공기’를 구매하는 소비자가 증가하고 있습니다. 온라인쇼핑 사이트 G마켓에 따르면 올해 들어 지난달 28일까지 산소 관련 용품 판매량이 지난 2013년과 비교해 2.5배 증가했습니다. 제품별로는 용기에 맑은 산소를 담은 ‘산소캔’ 제품이 3년 동안 76% 가까이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공기청정기’의 ..

      산업·IT2016-05-09

      뉴스 상세보기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