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 국민연금, 주주권행사 후 한진칼 지분 매도 ‘7.34%→3.45%’

      한진칼에 대해 주주권을 행사한 국민연금이 한진칼의 지분을 줄인 것으로 확인됐다. 3개월도 되지 않아 보유지분의 절반 이상을 매도했다. 10일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김명연 자유한국당 의원이 국민연금공단에서 받은 자료에 따르면, 국민연금의 한진칼 보유 지분은 지난 1월 17일 7.34%에서 6월 말 3.45%로 떨어졌다. 2월부터 지속적으로 지분이 하락(2월 말 6.56%→3월 말 6.19%→4월 말 4.12%→5월 말 3.78%→6월 말 3.45%)했다.이 기간 국민연금은 스튜어드십코드 시행 후 올해 3월 2..

      증권2019-10-10

      뉴스 상세보기
    • 한국당, 조국 임명에 ‘격렬 반발’…“총력 투쟁 나설 것”

      자유한국당은 9일 문재인 대통령이 조국 법무부 장관을 임명하자 반발에 나섰다.   자유한국당은 이날 이번 임명이 국민을 우롱하는 처사로서 ‘정권 종말’을 알리는 서곡이 될 것이라고 강하게 규탄했다. 또 정기국회 ‘보이콧’, 조 장관에 대한 해임건의안 제출 등 가능한 수단을 동원해 총력 투쟁에 나서겠다며 비상사태를 선언했다.   김명연 수석대변인은 임명 발표 직후 논평에서 “문 대통령의 조국 임명은 국민의 목소리를 무시하고 검찰을 압박한 것으로도 모자라 국민을 지배하려는 시도”라며 ?..

      경제·사회2019-09-09

      뉴스 상세보기
    • 김희겸 경기도부지사, 국비 확보 협조 요청… 4일 국회 방문

      김희겸 경기도 행정2부지사가 내년도 경기도의 주요 사업의 안정적 추진을 위해 국비 확보에 발 벗고 나선다. 3일 경도에 따르면 김 부지사는 4일 서울 국회 의원회관을 방문, 정병국·정성호·이우현·김영우·김명연 의원에게 2016년도 경기도의 주요사업에 대한 국비확보와 지역 현안에 대한 협조를 요청할 예정이다. 김 부지사는 △KTX 수원역 출발(서정리역~지제역) 120억원 △제2순환(화도~양평)고속도로 사업 500억원 △여주~원주 복선전철 사업 16억원 △지방하천정비사업 1,918억원 △한반도 생태평화..

      경제·사회2015-09-03

      뉴스 상세보기
    • 새누리 “北, 6·25 남침 전쟁 인정해야”

      새누리당은 북한이 6·25 전쟁을 북침(北侵)이라고 주장한데 대해 “억지 주장”이라며 남침 사실을 인정하라고 밝혔다. 또 북한이 억류 중인 우리 국민들을 안전하게 송환해 달라고 촉구했다. 김명연 새누리당 원내대변인은 24일 서면브리핑을 통해 “북한 조선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이 오늘 논설에서 6·25는 북침이며 가장 야만적인 침략전쟁이라고 억지 주장했다”며 “자신들의 소행을 남한과 미국에 떠넘겨 결국은 한미동맹을 와해시키고 남한 내 북한 추종자들에게 끊임없이 반미의식을 고취시키려는 전형적인 분열전술로..

      경제·사회2015-06-24

      뉴스 상세보기
    • 국회 메르스특위…이번주 첫 회의 열고 본격 대응

      국회 메르스대책특별위원회는 9일 여야 의원 총 18명으로 특위 구성을 마치고 이번주 첫 회의를 열기로 했다. 새누리당 몫인 특위 위원장에는 대한의사협회장을 지낸 의사 출신 3선의 신상진 의원이 내정됐고, 여야 간사로는 새누리당 이명수 의원, 새정치민주연합 김용익 의원이 각각 맡았다. 새누리당 특위 위원들은 김기선·김명연·문정림·박인숙·신경림·신의진· 이종진 의원이고, 새정치연합 특위 위원은 김영환·김춘진·김상희·남인순·박혜자·인재근·임수경 의원으로 정해졌다. 여야는 메르스 사태 해결을 위해 전문성을 갖..

      경제·사회2015-06-09

      뉴스 상세보기
    • 여야, 세월호 선체 인양 결정 '환영'

      여야, 세월호 선체 인양 결정 ‘환영’ 여야는 22일 정부가 세월호 선체를 인양하기로 결정하고 공식 발표한 데 대해 환영의사를 밝혔다. 권은희 새누리당 대변인은 “반가운 소식이며, 기술적인 검토까지 거쳐 최종 결론이 조속히 나서 다행스럽다”며 “철저한 준비와 안전 점검으로 추가 피해가 없도록 정부는 인양 준비와 실행에 만전을 기해달라”고 당부했다. 김명연 원내대변인도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의 결정을 적극 환영하고 선체 인양에 필요한 모든 조치에 있어서 당 차원의 협조를 아끼지 않겠다”며 “유가족..

      경제·사회2015-04-22

      뉴스 상세보기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