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 훈풍 분다던 오피스텔…거래량 9.9% 감소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작년 12·16대책 이후 투자 수요가 몰릴 것이라던 오피스텔 시장이 예상과 다르게 거래가 줄고 있는 모습이다. 주택시장이 고강도 규제를 받으면서 상대적으로 규제가 덜한 수익형 부동산에 관심이 쏠릴 거란 전망이었다.11일 수익형부동산 연구개발기업 상가정보연구소가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공개시스템 통계를 분석한 결과 1월 전국 오피스텔 거래량은 2,066건으로 지난해 동월 2,292건 대비 약 9.9% 감소했다.수도권 오피스텔 거래량도 감소했다. 1월 서울 오피스텔 거래량은 686건으로 지난해 동월 716건..

      부동산2020-02-11

      뉴스 상세보기
    • 집값 4.1% 올라도… 금융비용 0.9% 상승

      아파트 값 상승에 비해 매입에 따른 금융비용 오름세는 미미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부동산정보서비스 직방은 지난해 4분기 아파트 실거래 자료를 토대로 주택담보대출비율 40%를 가정해 구매 대출 이자액을 조사했습니다.그 결과 전국 아파트구매 대출 이자액은 직전분기보다 0.9% 상승한 연 380만 원에 그쳤습니다. 반면 아파트값 평균 실거래가는 4% 이상 높아져 금융비용 부담이 적은 환경이 이어졌습니다.다만 이번 조사에서 9억 원 초과 LTV 축소 등 12·16대책의 규제 내용은 반영되지 않았습니다. /go8382@sedaily.com

      금융2020-02-10

      뉴스 상세보기
    • 강남만 잡힌 집값 상승세…노·도·강 아파트는 1억 넘게 올라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서울 부동산 시장이 노도강(노원·도봉·강북) 지역을 중심으로 상승세를 나타내고 있다. 반면 정부의 고강도 규제가 집중된 강남3구(강남·서초·송파) 지역은 상승세가 확연히 꺾인 모습이다.   10일 업계에 따르면 서울 노원구 상계동 노원현대 아파트 전용 84.78㎡가 6억6,000만원에 나왔다.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공개시스템에 따르면 이 단지 같은 평형은 지난해 12월 6억2,800만원에 거래됐다. 12·16대책 이전인 11월 중순 4억9,400만원에 거래된 이 평형은 1달 만에..

      부동산2020-02-10

      뉴스 상세보기
    • [줌인 부동산] 고강도 규제에 신종코로나까지…부동산 시장 한파

      [앵커]지난달 20일 국내에서 신종코로나 첫 확진자가 나온 이후 부동산 시장에도 여파가 미치고 있죠. 건설사들은 수만명의 관람객이 몰리는 모델하우스를 온라인으로 전환해 운영하고 있고요. 일부 집주인은 집 보러 온 주택수요자들이 불편하다고 말하고 있습니다. 정부의 고강도 규제로 시장은 이미 관망세가 짙어진 분위기인데요. 신종코로나 여파가 어떻게 작용할까요. 부동산시장을 진단해 보겠습니다. 부동산팀 정창신·이아라기자 나왔습니다.[기자]네. 안녕하세요.[앵커]요즘 저녁 식당가 모습이 한산합니다. 불경기 탓도 있지만 불특정 다수가 모..

      부동산2020-02-07

      뉴스 상세보기
    • 성남·용인·수원 집값 강세 여전…“추가규제 나오면 바로 진정”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서울 집값 상승세가 둔화하고 있는 가운데, 규제에서 비켜난 경기지역은 강세가 여전한 모습이다. 시장에선 이 같은 풍선효과가 언제까지 이어질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7일 KB부동산 리브온이 발표한 주간 KB주택시장동향 자료에 따르면 3일 기준 경기지역은 수원과 용인, 성남을 중심으로 상승을 이어오며 2주전 대비 0.34% 올랐다. 2주간 상승률이 상대적으로 높은 지역은 수원 영통구(1.69%), 수원 권선구(1.51%), 용인 수지구(1.47%), 수원 장안구(0.93%) 등이다.   국토교통..

      부동산2020-02-07

      뉴스 상세보기
    • 쌍용차, 지난해 영업손실 2,819억…적자폭 4배 늘어

      [서울경제TV=정새미 기자]쌍용자동차가 지난해 2,819억원의 영업손실로 법정관리에 들어갔던 지난 2009년 이후 가장 큰 폭의 적자를 기록했다. 쌍용차는 7일 지난해 영업손실이 2,819억원으로 지난해 대비 4.3배 늘었다고 공시했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3조6,238억원으로 전년비 2.2% 감소했으며, 당기순손실은 3,413억6,400만원으로 452% 확대됐다.쌍용차 관계자는 이에 대해 "배출가스 규제 강화에 따른 원가 상승, 판매 경쟁 심화에 따른 영업비용 증가, 신차 출시로 인한 감가상각비 증가, 유형자산 손상차..

      산업·IT2020-02-07

      뉴스 상세보기
    • “‘타다 사태’ 막을 규제개혁 컨트롤 타워를”

      [앵커]벤처업계가 4월 총선을 앞두고 정책 과제를 제언했습니다. 4차 산업혁명 시대 벤처 생태계에 활력을 불어 넣어야 한다는 건데요. 규제 개혁 컨트롤 타워를 일원화해 신산업과 유니콘 기업 육성에 속도를 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습니다. 김혜영 기자입니다. [기자]벤처업계가 21대 총선공약을 제안했습니다. 벤처 강국으로의 도약을 통해 한국 경제의 활성화를 꾀해야 한다는 겁니다. [인터뷰] 안건준/벤처기업협회장 “국내 경제 생태계에서 (벤처기업이) 차지하는 역할이 그 어느 때 보다 소중하고 귀중하다고 생각합니다. 이 시기에 맞..

      산업·IT2020-02-06

      뉴스 상세보기
    • 집값 오르자…계약금 2배 물고 ‘파기’ 잇따라

      [앵커]작년 12·16 부동산 대책으로 서울 아파트값 상승세가 7주 연속 줄고 있습니다. 조만간 마이너스로 하락 전환할 것이란 관측도 나오고 있는데요. 반면 규제를 비켜난 수도권 일부 지역에선 집값이 오르는 풍선효과가 계속되고 있죠. 이처럼 집값 상승세를 탄 곳에서 집주인이 계약서를 쓴 뒤 집값이 오르자 계약을 파기하는 사례가 잇따르고 있습니다. 정창신기자입니다.[기자]수십만 명의 회원이 가입된 온라인 부동산 커뮤니티.최근 온라인 카페에는 매매계약서를 쓴 뒤 집주인이 계약을 파기하는 사례가 잇따르고 있습니다.한 계약자는 “..

      부동산2020-02-06

      뉴스 상세보기
    • 리더스옥션, 초보자 위한 부동산 경매 교육&현장 교육 수강자 모집

      2019년 정부의 부동산 대책으로 서울지역과 경기 일부 지역 등에 대출규제가 들어가며 부동산시세가 조정이 되는 듯 했으나 2019년 하반기부터 대출이 필요한 실수요자 및 부동산 투자자들이 대출규제가 없는 조정대상지역 외 지역으로 이동을 하고 있다. 이로 인해 강남권을 중심으로 서울지역의 가격상승이 분이 경기권으로 이동하여 부동산 시세 키맞추기를 하고 있고 최근에는 부동산 경매에서는 대출규제가 없는 수원 영통구의 늘푸른벽산아파트나 동수원자이아파트 등은 2019년 시세를 넘어 감정가의 110% 이상에서 낙찰 되고 있다...

      라이프2020-02-06

      뉴스 상세보기
    • 보유세 부담에…서울 거주자, 타 지역 ‘원정투자’ 5년만에 감소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지난해 서울 거주자가 타 지역 아파트를 사는 매매건수가 2013년 이후 최저치로 감소했다.6일 경제만랩이 한국감정원의 매입자거주지별 통계를 분석한 결과 지난해 서울 거주자의 타 지역 아파트 매입 거래량은 3만1,444건으로 전년(4만1,070건)대비 23%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2013년(2만9,439건)이후 최저치다.   업계 관계자는 “정부가 부동산 시장에 고강도 규제를 가하면서 대출 규제와 보유세 강화 등의 조치로 다주택 투자 수요가 줄어든 영향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부동산2020-02-06

      뉴스 상세보기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