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 [김동환의 정치워치] 공격적 현실주의로 본 한일관계

      국제정치이론에 관심 있는 독자라면 공격적 현실주의라는 개념을 접해 본 경험이 있을 것이다. 공격적 현실주의는 국가 행동에 대한 다섯 가지 가정, 세 가지 패턴, 두 가지 목표로 구성되어 있다. 우선 (1) 국제체제는 무정부 상태이며 (2) 국가는 어느 정도의 군사력을 보유하고 있고 (3) 다른 국가의 의도를 알 수 없으며 (4) 생존하기 위해 (5) 합리적으로 행동한다는 가정을 한다.이 다섯 가지 가정 위에, 국가는 세 가지 행동패턴을 보이게 된다. (1) 국가는 서로 두려움을 갖게 되며 (2) 국가는 스스로 생존해야 함을 깨닫..

      글로벌2019-09-03

      뉴스 상세보기
    • [서울포럼 2015] "대한민국 새 성공방식 서울포럼서 제시"

      "국제정치와 국제경제가 새로운 질서를 모색하고 있습니다. 이런 변화의 줄기에 능동적으로 대처하지 못하면 대한민국도 세계사의 격랑 속에서 거품처럼 사라질 수도 있습니다. 험난한 상황을 헤쳐나가기 위해서는 한국 특유의 진취성을 살려 새로운 도전에 나서야 할 때입니다." 이종환(사진) 서울경제신문 부회장은 27일 서울 신라호텔에서 열린 '서울포럼 2015' 개회사에서 "희망찬 대한민국을 열기 위해 우리 모두가 지금까지의 대한민국을 뛰어넘어 새로운 성공방식을 도출해야 한다"며 "이번 포럼이 대한민국의 미래에 밝고 소중한 기회를 마련하..

      산업·IT2015-05-27

      뉴스 상세보기
    • 학계 “5·24 조치 실효성 없어…자국 기업들에 대한 제재일뿐”

      당정이 5·24 조치 해제에 대한 불가 방침을 확고히 밝힌 것을 두고 전문가와 남북경협기업인들의 원성이 높아지고 있다. 전문가들은 ‘정경분리’의 원칙에 따라 5·24 조치 철회하고 내수침체로 허덕이는 중소기업의 출구전략으로 활용해야 한다고 밝혔다. 동국대학교 김일한 박사는 23일 이인영 새정치연합 의원이 주최한 5·24 조치 평가 토론회에 참석해 “정부는 5·24 조치를 동북아 국제정치적 관점에서 벗어나 경제적 관점에서 접근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김 박사는 “5·24 조치 5년의 결과에 대한 경제..

      경제·사회2015-05-22

      뉴스 상세보기
    • 박 대통령 “북한 핵과 인권문제 해결하는 첩경은 평화통일”

      박근혜 대통령은 7일 청와대에서 주한외교단과 리셉션을 갖은 자리에서 “저는 국제정치와 외교에서 정말 중요한 것은 신뢰라고 생각한다”며 “신뢰라는 무형의 자본이 든든하게 뒷받침될 때 서로가 더 큰 이익을 만들어 갈수 있고, 국가 간의 공동이익이 커지면서 신뢰는 더욱 두터워질 수 있기 때문이다”고 말했다. 박 대통령은 “우리 정부는 출범 이후 신뢰외교를 대외 정책의 주요 기조로 삼고 있으며 우리 대한민국과 여러분이 대표하는 국가 간의 최대한의 합치점을 찾기 위해서 노력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양국 간의 ..

      경제·사회2015-05-07

      뉴스 상세보기
    • [만파식적] 일대일로vs재균형

      중국의 국제정치학자 옌쉐퉁은 향후 10년 중국이 급부상에 성공함으로써 미국과 패권을 양분하는 세계 구도가 정착될 것이라고 '역사의 관성'이라는 책을 통해 예측했다. '중국판 네오콘'으로 불릴 정도로 민족주의 성향이 강한 학자인 만큼 확증 편향(confirmation bias)의 어느 정도는 감안할 필요가 있겠다. 하지만 요즘 일대일로(一帶一路) 전략을 앞세운 중국의 행보를 보면 옌쉐퉁의 기대 섞인 전망이 어쩌면 적중하게 될 수도 있다는 생각이 든다. 시진핑 국가주석은 지난달 보아오포럼에서 일대일로를 전 세계에 천..

      경제·사회2015-04-29

      뉴스 상세보기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