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테크놀로지·서보산업 ‘맞손’… “네오시티 프로젝트, 초석 마련할 것”

증권 입력 2022-11-25 15:35:43 김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왼쪽부터 서보산업 김병운 전무, 장호찬 부사장, 이범수 대표, 한국테크놀로지 신용구 대표, 대우조선해양건설 백운걸 부사장, 장상만 부사장이 25일 서울역 T타워 대회의실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한국테크놀로지]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한국테크놀로지가 서보산업과 손잡고 사우디아라비아의 네오시티 프로젝트의 초석을 다진다는 계획이다.

 

한국테크놀러지는  서보산업과 사우디아라비아 건설가설재 공장 및 관련 인프라 구축 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협약서에 따르면 한국테크놀로지와 서보산업은 사우디아라비아 현지 건설가설재 설비 공장 설립 및 관련 인프라 구축 사업과 인도 L&T Construction에 추진 중인 갱폼 및 알루미늄 폼 수출 사업을 공동으로 추진한다. 특히 사우디아라비아 건설가설재 관련 인프라 구축 프로젝트는 이미 서보산업 측에서 지난 8월 현지답사까지 마쳤으며 사우디아라비아 내 협력업체도 2번 이상 방한해 관련 사업에 대해 논의한 바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회사 관계자는 “최근 글로벌 원자재 공급난으로 전 세계 건설업계가 어려운 가운데 이번 협약을 통해 서보산업과 함께 글로벌 원자재 공급 확대에 기여하겠다”며 “이번 기회를 통해 제2 중동붐이라 일컫는 사우디아라비아의  670조원 규모의  네옴시티 프로젝트 진출의 초석을 다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날 업무협약식에는 한국테크놀로지 신용구 대표, 서보산업 이범수 대표, 장호찬 부사장, 김병운 전무를 비롯한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hyk@sea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증권부

jjss1234567@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하와이(미주한국일보)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