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직그룹 세움, 인천아트플랫폼에서 단독 공연 '물의 감각' 개최

S문화 입력 2022-11-22 08:19:34 정의준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뮤직그룹 '세움(SE:UM)'은 22일 오늘 인천광역시 중구 소재 인천아트플랫폼에서 단독 공연 '물의 감각'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공연은 예술적 감각을 자극하는 물, 새로운 영감으로 다가오는 물의 특성을 고스란히 표현한 것이 특징으로 아티스트와 관객 사이에서 물의 감각을 통해 생동하는 예술의 생명력을 부각시킨다.


특히 청각과 시각의 조화, 감각을 극대화시키는 특별한 경험을 선사하는 것이 포인트로 공연은 세움의 음악감독 이준과 김한나가 기획∙총괄했다. 또 이재하, 박종상, 이민형, 송하철 등 아티스들이 공연 무대에 오른다. 또한 사진작가 방영문, 미디어 아티스트 이민정과 협업해 멋진 무대를 선사한다.


공연 프로그램은 근원, 물결, 나나니, 서녘, 진혼, 술비, 만선, 써클 등으로 구성됐으며, 근원은 저음 가야금의 깊은 울림으로 장엄한 생명의 흐름을 표현한 곡이다. 근원 공연 무대에 오를 사진들은 태고의 바다에서 역동하는 생명들을 상상하며 생각의 잠기는 인간의 입장을 나타낸다.


이준 뮤직그룹 세움 대표는 “물은 채워질 때 세상의 시작이 되고 비워낼 때 살아 있는 모든 것의 바탕이 되는데 그 모든 것들과 다투지 않고 끊임없이 변화하며 조화를 이루는 특성을 보인다"라며 "이번 공연은 이 세계의 순환과 운동성을 표현하는 물의 심상을 표현한 예술적 감성이 돋보이는 작품"이라고 전했다.


한편 이번 공연은 '2022 예술표현활동 지원사업'에 선정작으로 인천문화재단의 후원을 통해 제작이 이뤄졌다. /정의준 기자 firstay@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하와이(미주한국일보)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