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글벳, 사료첨가제 2종 중국시장에 허가 완료

증권 입력 2022-10-04 14:44:26 최민정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최민정기자] 이글벳이 4일 지난 7월 소독제인 ‘글루타사이드’ 등록에 이어 사료첨가제 2종을 중국시장에 허가를 완료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등록한 사료첨가제는 곰팡이 흡착 및 간 기능 개선에 효과가 있는 이-리브 52 프로텍트와 가축체의 비육도 및 면역증강에 도움을 주는 ‘이글 그로빗 플러스’다.


현재 이글벳은 중국에 사료첨가제 2종과 주사제 1종의 추가 등록을 진행 중이다. 모든 제품들이 등록되면 이글벳은 동물용 사료첨가제부터 소독제, 주사제까지 다양한 제품을 바탕으로 탄탄한 판매 기반을 구축하게 될 것으로 보인다.


이글벳 관계자는 “두 제품 모두 한국 임상시험 결과에 대한 중국 농업농촌부(MARA)의 승인을 받아 허가가 완료되었고 기간은 5년이다”라며 “해당 제품을 통해 3년간 총 200만불의 수출 실적을 기대한다”고 밝혔다./choimj@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g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최민정 기자 증권부

choimj@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하와이(미주한국일보)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