팔도, 10년만에 국물라면 론칭…​‘칼칼닭면’ 출시

산업·IT 입력 2022-08-22 17:46:08 정창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팔도가 10년만에 론칭한 국물라면 ​‘칼칼닭면’ 모습. [사진=팔도]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종합식품기업 팔도가 신제품 ‘칼칼닭면’을 출시한다고 22일 밝혔다. 지난 2012년 출시한 ‘남자라면’ 이후 10년 만에 선보이는 새로운 국물라면 브랜드다.


칼칼닭면은 별첨한 다대기 양념분말이 핵심이다. 고춧가루와 고추씨기름으로 맛을 냈으며 3년간 연구 끝에 개발했다. 조리 마지막 단계에서 후첨으로 넣으면 담백한 국물과 어우러져 시원하고 칼칼한 국물 맛을 낸다.


여기에 쫄깃한 식감을 위해 감자전분을 사용하고, 자사 일반 제품 대비 면 두께를 약 1.3배 늘렸다. 양파 농축액을 넣어 면 자체 풍미도 살렸다.


장희상 팔도 마케팅 담당자는 “칼칼닭면은 기존 매운 맛 라면과는 다른 칼칼함과 시원함을 동시에 즐길 수 있도록 개발한 라면이다”라며 “꾸준한 연구개발과 라인업 확대로 소비자에게 새로운 맛과 대중성 모두 만족시킬 수 있는 브랜드를 지속적으로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csjung@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경제산업부

csjung@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하와이(미주한국일보)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