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제약바이오협회, 디지털헬스위원회 제1차 회의 개최

산업·IT 입력 2022-06-24 12:48:09 서지은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한국제약바이오협회는 지난 23일 서울 서초구 방배동 회관에서 제1차 디지털헬스위원회를 개최했다.

[서울경제TV=서지은기자] 한국제약바이오협회는 최근 공모를 통해 위원회 구성을 완료하고 지난 23일 서울 서초구 방배동 회관에서 디지털헬스위원회 제1차 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위원회에는 동아제약 동화약품 박스터 삼진제약 안국약품 유영제약 제일약품 파마리서치 한독 한미약품 휴온스 GC녹십자 라이프시맨틱스 베이글랩스 빅씽크 올라운드닥터스 에임메드 웰트 등 총 18개의 제약기업과 디지털헬스 스타트업 등이 대거 참여했다.

 

위원장에는 한종현 동화약품 사장, 부위원장에는 경대성 한미약품 이사와 송승재 라이프시맨틱스 대표가 선임됐다간사는 강성지 웰트 대표가 맡는다.

 

위원회는 정체성 확립부터 급여 적용과 같은 보건의료 제도권 진입에 이르기까지 디지털헬스케어 분야의 안착과 성장을 둘러싼 각종 난제에 대해 폭넓게 의견을 교환했다

 

또 디지털헬스케어라는 용어의 개념 정립이 시급하다는데 공감대를 형성했다개념적 정의, 정책적 정의 등 디지털헬스케어 대한 정의가 여러개인만큼 협회가 주도가 돼 용어를 명확하게 정의하고, 이를 대외적으로 선언할 필요가 있다는 목소리가 나왔다.

  

원희목 회장은 해외에서도 디지털헬스케어가 진행되고 있고, 미래에 상당한 각광을 받을 것이라며 디지털헬스위원회가 정부와 제약기업, 스타트업을 매칭하고 각 주체를 잇는 커뮤니케이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writer@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서지은 기자 경제산업부

writer@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