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마트, 파리크라상 잠바주스와 MOU 체결

산업·IT 입력 2022-06-24 09:17:22 문다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롯데쇼핑]

[서울경제TV=문다애 기자] 롯데마트와 잠바주스가 콜라보레이션으로 만난다.


롯데마트는 파리크라상이 운영하는 잠바주스와 상생 과일에 대한 사업 협력 MOU를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협약을 통해 롯데마트는 K-품종 프로젝트 대표 상품인 블랙위너수박을 활용한 잠바주스의 신메뉴를 선보인다
'블랙위너수박'은 과피가 얇고 아삭한 식감과 높은 당도가 특징인 국산 신품종 수박이다. 3자협업모델(롯데마트-우수농가-종묘사기반으로 롯데마트가 종자 발굴부터 우수농가 계약재배매장 판매까지 전 분야에 관여한 신품종이다.


롯데마트는 2020년부터 외국으로 빠져나가는 농산물 종자 사용료를 줄이고 우리 농가를 돕기 위한 ‘K-품종 프로젝트를 펼치고 있다이를 통해 국산 품종 활성화 및 판로 제공홍보 등 재배 농가의 수입 증진을 위한 ESG 활동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이번 협약 체결을 통해 롯데마트와 잠바주스는 우리 땅에서 자란 과일을 주스로 가공해 소비자들에게 K-품종을 알리는 것은 물론흠집은 있지만 맛과 영양은 그대로인 상생 과일을 활용해 우리 농가 돕기에도 앞장서기로 했다.


이에 따라 블랙위너수박 주스를 뒤이어 딸기사과 등 롯데마트와 계약한 농가들의 상생 과일을 활용한 신메뉴 추가 개발도 논의 중에 있다이러한 상생 과일의 판로 구축은 곧 농가의 수익 창출과 우리 나라 국산 품종의 확대로 이어져 유통 환경 개선으로 선순환된다는 데 큰 의미가 있다.


롯데마트 관계자는 "블랙위너수박 주스는 종자에 대한 외국 로열티가 전혀 없는 순수 국산 품종으로 출시 자체만으로도 우리 농가 살리기에 큰 보탬이 된다 “농가의 짐으로만 여겨졌던 상생 과일을 활발히 거래하는 새로운 시장 분위기를 조성해 롯데마트의 ‘RENEWALL about ENVIRONMENT’ 가치를 적극적으로 전파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dalove@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문다애 기자 경제산업부

dalove@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