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시, 30년 역사 함께 한 전통명가 발굴 ‘주목’

전국 입력 2022-06-22 17:16:26 수정 2022-06-22 18:31:48 이인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시설 지원 최대 700만원 등 다양한 혜택

군산 전통명가 모집 리플렛.

[군산=이인호 기자] 전북 군산시가 30년 역사를 이어온 지역 업체의 성장을 지원하는 ‘군산 전통명가 발굴 사업’을 추진한다.

군산 전통명가 육성 사업은 오랜 세월을 버텨온 지역 전통가게를 선정해 업체만의 차별화된 특색을 발굴·지원하는 사업으로 지역의 전통성을 살리기 위해 실시되며 신청업체를 23일부터 내달 7일까지 모집한다.

군산에서 30년 이상 지속적인 사업(동일업종)을 영위한 소상공인·가업 승계자를 대상으로, 서류심사 및 현장평가를 통해 최종 6개 업체(군산전통명가 3개, 명예전통명가 3개)를 선정할 계획이다.

전통명가 신청 조건은 ⧍군산사랑상품권 가맹점 ⧍공고일 기준 업체 대표자가 3년 이상 군산시에 등록된 자 ⧍경영환경 개선 지원 시 지원금액의 10% 이상 자부담(70만원)이 가능한 업체 등이다.

신청 조건에 충족되는 업체 대상으로 지역성, 역사성, 희소성 및 업주의 의지 등 다양한 지표를 심사하는 2차 현장 평가를 실시해 최종 선정하게 된다.

선정된 업소는 '군산 전통명가'인증 현판과 인증서를 교부받고 다양한 채널을 활용한 홍보마케팅과 1:1 맞춤형 컨설팅, 경영환경 시설 개선지원(최대 700만원) 등의 다양한 혜택이 주어진다. 자세한 사항은 시 홈페이지 고시공고나 군산시 소상공인지원과를 통해 문의하면 된다. /k9613028@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하와이(미주한국일보)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