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 앞두고…삼성전자서비스, '에어컨 사전점검' 강화

산업·IT 입력 2022-05-11 09:32:22 김수빈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삼성전자서비스 엔지니어가 울릉도에서 '가전제품 특별 사전점검'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모습. [사진=삼성전자서비스]

[서울경제TV=김수빈기자]삼성전자서비스가 '에어컨 사전점검 서비스' 활동을 강화한다고 11일 밝혔다.


삼성전자서비스는 서비스 활동 종료일인 오는 6월 10일을 한 달 여 앞두고 울릉도, 백령도 등 낙도를 방문해 가전제품 사전점검을 실시하며 본격적인 활동에 나섰다.

 

올해 3~4월 사이 '에어컨 사전점검 서비스' 신청 고객이 작년 동기 대비 약 70% 이상 증가한 것을 감안해 보다 많은 고객에게 혜택을 제공하기 위함이다.

 

삼성전자서비스는 지난 10일부터 27일까지 울릉도에서 '가전제품 특별 사전점검'를 실시하고 있다. 울릉도 관광 성수기인 여름이 다가오며 에어컨, 냉장고 등 가전제품의 사용량이 증가할 것을 고려한 활동이다.

 

해당 기간에는 전문 엔지니어가 울릉도에 상주하며 가전제품 점검 및 수리 서비스를 제공한다. 특히, 여름철 사용량이 급증하는 에어컨을 집중 점검할 계획이다.

 

지난 4월에는 백령도에서 100여 가구를 방문해 냉장고, 에어컨, 세탁기 등 가전제품 무상 사전점검을 실시했다.

 

삼성전자서비스 관계자는 "때이른 더위와 늘어난 실내생활 등 영향으로 에어컨을 사용하는 시기가 앞당겨져 AS 신청도 6월부터 증가 추세"라며 "5월에는 에어컨을 점검해 보고 여름을 대비할 필요가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매년 3~6월 초까지 진행되는 '에어컨 사전점검 서비스'를 이용한 고객의 95% 이상이 여름에 AS 신청을 하지 않았다"며 "수리비 무상 혜택 등을 활용해 미리 점검받는 게 중요하다"고 덧붙였다. 


한편, 삼성전자서비스의 에어컨 사전점검 서비스는 콜센터 및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 가능하다. /kimsoup@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수빈 기자 경제산업부

kimsoup@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