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텔·고양시, 메타버스 기반의 ‘실시간 교통시스템 실증화 사업’ 전개

증권 입력 2022-04-21 16:22:28 윤혜림 기자 1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국토부 주관 ‘스마트시티 혁신기술 발굴사업’ 선정…“실시간 교통시스템 전국 확대 목표”

핀텔의 딥러닝 기반 고해상도 영상분석 시스템. [사진=IFG파트너스]

[서울경제TV=윤혜림기자]인공지능(AI) 영상분석 전문기업 핀텔과 고양시가 ‘체감형 메타버스 실시간 신호제어 최적화 실증’ 사업을 전개한다고 21일 밝혔다.


국토교통부가 주관하는 ‘2022년 스마트시티 혁신기술 발굴사업’에 경기도 고양시가 대상지로 선정되었으며, 고양시는 핀텔, 서울시립대, 이에이트와 함께 ‘디지털트윈 기반의 메타버스를 활용한 체감형 AI 영상정보기반 실시간 신호제어 검증 기술 개발 및 실증’ 사업을 추진하게 된다. 해당 사업은 올 4월부터 1년간 진행하게 되고, 국비 15억원을 지원받는다.


이번 사업으로 고양시는 덕양구 화정동 일대 주요 교차로에 ‘3X3 인공지능(AI) 영상정보 기반 감응형 신호체계’를 구축하고, 핀텔은 인공지능(IA) 영상분석 시스템을 설치해 실시간 교통량 분석을 통한 교통신호 최적화 실증을 진행하게 된다.


특히, 금번 실시간 신호제어 최적화 실증 사업은 전국에서 최초로 디지털트윈 기반 메타버스 기술을 적용시킨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 이번 사업에서는 디지털트윈 기반 메타버스 기술로 실제 세계를 가상 공간에 재현함으로써, 실시간 신호제어 효과 검증이 가능할 전망이다. 


핀텔 관계자는 “지난해 서울 상암에서 실시간 신호연계 테스트 사업을 진행한 데 이어, 이번에 고양시와 적용 범위를 넓혀 실시간 신호체계 구축하게 된 것을 고무적으로 생각한다”며, “금번 사업을 통해 실시간 신호 최적화 효과를 검증하고, 신호운영체계의 미래를 선도하는 것이 당사의 최종 목표”라고 밝혔다./grace_rim@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윤혜림 기자 증권부

grace_rim@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