엘솔루, 법무부 차세대 형사사법정보시스템에 음성 인식 기술 공급…핵심적인 역할 수행

증권 입력 2022-04-06 14:18:21 최민정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엘솔루 CI. [사진=엘솔루]

[서울경제TV=최민정기자] 인공지능(AI) 음성 인식 전문 업체 엘솔루(구 시스트란 인터내셔널)는 6일 법무부 차세대 형사사법정보시스템 구축 사업의 자동 조서 작성 서비스에 음성 인식 기술을 공급한다고 밝혔다. 이에 엘솔루는 국방 사업에 이어 법무부 차세대 시스템 프로젝트에 참여하면서 차기 데이터 정부의 핵심적인 역할을 수행할 것으로 전망된다.


차세대 형사사법정보시스템 구축 사업은 대부분 절차가 종이 문서를 통해 이뤄져 디지털화 사각지대였던 국가 형사 사법 체계를 전자화하는 사업으로, 법무부, 검찰, 경찰청, 해양경찰청 등이 시스템을 이용할 예정이다.


특히 법무부는 형사 사법 분야 업무 혁신 영역으로 엘솔루의 AI 음성 인식 기술을 자동 조서 작성 부문에 적용해 조사 시간 단축 및 진술 녹음을 통한 조사 과정 내 인권 보호 기능을 강화할 계획이다. 또 원격 화상 조사 서비스에도 도입해 간단한 진술을 위해 수사 기관에 출석해야 하는 국민 불편을 해소할 것으로 전망된다.


2005년 설립된 엘솔루는 빅데이터와 AI 기술을 융합해 음성 인식, 기계 번역, 자연어 처리 등 AI 솔루션을 연구 개발·공급하는 기업으로, 한국어 음성 인식률은 98% 수준으로 높은 정확성을 보여준다.


엘솔루는대한법률구조공단, 국민연금관리공단, 서울상수도사업본부 등 여러 공공기관에 특성에 맞는 AI 음성 인식 솔루션을 공급했다. 이번 법무부의 차세대 형사사법정보시스템 역시 이런 경험 및 노하우를 바탕으로 형사사법정보에 최적화한 AI 음성 인식 기술을 공급할 예정이다.


엘솔루 담당자는 “차세대 형사사법정보시스템 내 자동 조서 작성 서비스에 적용되는 엘솔루의 AI 음성 인식 기술은 이전 시스템에 적용된 기술의 한계를 극복할 것으로 보인다”며 “법무부, 검찰, 경찰청, 해양경찰청 등 수사 및 조사 업무를 담당하는 정부 부처에서 조서 작성의 업무 효율을 높이고 편의를 증진할 것”이라고 전했다./choimj@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최민정 기자 증권부

choimj@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하와이(미주한국일보)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