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이벡, 유전자 약물전달시스템 ‘질환 유발 유전자 억제 등 연구' 성공

증권 입력 2022-03-21 13:45:56 김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나이벡이 글로벌 제약사 다이치산쿄와 공동연구개발 중인 유전자 약물전달시스템과 관련한 1차 성과로 전달체 및 융합체 제작 연구에 성공했다고 21일 밝혔다.

 

나이벡은 지난해 11월 다이치산쿄와 정식 킥오프 미팅을 진행한 후 다이치산쿄의 유전자 약물 후보물질 수령, 본격적인 연구에 착수해 인비트로(in vitro)시험에서 우수한 연구결과를 확인했다.  나이벡의 약물전달플랫폼인 ‘NIPEP-TPP’와 다이치산쿄 후보물질의 유전자 융합에 성공했으며, 세포 내 안정성 및 유효성 검증도 마쳤다고 설명했다. 뿐만 아니라 나이벡의 유전자전달체가 세포내 이동했을 때 질환을 유발하는 유전자를 기존 지질입자(LNP) 대비 크게 억제하는 연구결과도 도출됐다고 덧붙였다.

 

나이벡은 2차 연구과정으로 자체적 예비 동물시험을 진행할 예정이며, 2차 연구결과 보고서는 오는 5~6월경 최종 마무리될 예정이다. 이후 나이벡은 2차연구 결과보고서를 NIPEP-TPP가 적용된 개량 유전자물질과 함께 다이치산쿄에 전달할 계획이다.

 

나이벡 관계자는 “다이치산쿄와 진행하고 있는 유전자 약물전달시스템 공동연구개발은 순항 중으로, 1차 목표 지표 대비 우수한 결과를 도출했다”며 “이를 기반으로 2차 예비 동물실험을 통해 표적지향 효능 검증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이번 유전자 융합체 연구는 기존의 지질입자(LNP)를 탈피한 새로운 개념의 전달체로 다이치산쿄뿐 아니라 여러 제약사들의 관심을 받아왔다”며 “이번 연구결과를 바탕으로 향후 다양한 연구를 통해 더 확대된 연구성과가 도출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덧붙였다../hyk@sea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증권부

jjss1234567@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