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조선해양, 2900억 규모 선박 5척 수주

산업·IT 입력 2022-03-11 15:57:17 문다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한국조선해양]

[서울경제TV=문다애 기자] 한국조선해양이 총 2,900억원 규모의 선박 5척을 수주하는데 성공했다.

 

현대중공업그룹 한국조선해양은 최근 아시아 및 오세아니아 선사와 22,000입방미터() LPG운반선 1, 2,800TEU급 컨테이너선 4척에 대한 건조 계약을 체결했다고 11 밝혔다.

 

이번에 수주한 LPG선은 길이 159.9m, 너비 25.6m, 높이 16.4m 규모로 울산 현대미포조선에서 건조돼 2024년 상반기에 선주사에 인도된다.

 

컨테이너선은 길이 186m, 너비 35m, 높이 17.4m 규모로 현대미포조선에서 건조돼 2023년 하반기부터 순차적으로 선주사에 인도된다이 선박들에는 LNG 이중연료 추진 레디 디자인을 적용강화되는 국제해사기구의 환경규제에도 대응할 수 있다.

 

조선·해운시황 분석기관인 클락슨리서치에 따르면 올해 전세계 LPG선 발주량은 54내년 57척 등으로 예상된다. 특히 4만 입방미터급(이하 중소형 LPG선 위주의 발주가 이어질 것이란 전망이다.

 

한국조선해양 관계자는 “가스선 및 컨테이너선 등 다양한 선종에 걸쳐 문의가 계속 이어지고 있다”며 “풍부한 건조 경험과 앞선 기술력을 바탕으로 고품질의 선박을 건조해 고객만족도를 제고할 것”이라고 말했다./dalove@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문다애 기자 경제산업부

dalove@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