얍엑스, 子 얍엑스개발 대상 83억 대여…“오피스텔 건립 부지 매입 목적”

증권 입력 2022-01-25 19:37:29 윤혜림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윤혜림기자]코스닥 상장사 얍엑스가 자회사 얍엑스개발을 대상으로 83억원의 자금 대여를 결정했다고 25일 공시했다. 대여금 용도는 오산 세교신도시 약 854평 규모 오피스텔 건립 부지 매입 목적이다. 얍엑스개발은 지난해 부동산 개발 사업을 목적으로 얍엑스가 인수한 자회사 법인이다. 이번 자금조달 이후 얍엑스개발은 지하 5층~지상 24층에 연 면적 약 10,226평 규모에 달하는 오피스텔 2개 동 건립 사업에 나선다. 회사 측은 얍엑스개발이 매입에 나서는 오피스텔 부지가 오산 세마역에서 도보로 1분 거리에 위치해 있고, 수도권 제2순환고독도로 북오산IC, 경부고속도로 등이 인접해 편리한 교통망 등 입지 조건이 뛰어나 향후 높은 수익성이 기대된다고 전했다. 부지 근처로 백화점과 브랜드 영화관, 대형 쇼핑몰 및 병원 등을 비롯해 초중고등학교가 모두 인접해 있어 생활 인프라 역시 뛰어나다는 설명이다. 지난해 12월 현 건립 부지 인근의 오피스텔 분양이 높은 경쟁률로 완료된 부분도 고무적으로 평가하고 있다. 이번 대여금은 얍엑스개발이 추진 중인 오피스텔 개발을 위한 프로젝트 파이낸싱(PF) 조달이 완료된 후 상환 예정으로, 연 이자율은 4.6%다. 최시명 얍엑스 대표이사는 “얍엑스개발을 통해 추진되는 부동산 개발 사업은, 향후 매출 및 수익 다각화를 통한 얍엑스 재무 건전성 확보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며 “이번 오피스텔 시행 사업은 총 730억원 규모로 예상되는 대규모 프로젝트인 만큼, 역량을 집중해 최상의 결과를 낼 수 있도록 하겠다”고 전했다./grace_rim@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윤혜림 기자 증권부

grace_rim@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