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자열 전 강원지사 비서실장, 원주시장 출마 선언

전국 입력 2022-01-24 09:14:44 강원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구자열 전 강원도지사 비서실장은 지난 23일 원주중앙시장 문화의 거리에서 원주시장 출마 선언을 하고 있다.[사진=구자열 선거캠프]

[원주=강원순 기자]구자열 전 강원도지사 비서실장(더불어민주당)이 올 6월 1일 실시되는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원주시장 출마 선언을 통해 '오직 민생', '오로지 원주'를 위한 통합시정을 펼치겠다고 24일 밝혔다.

특히 "8년간 도의원, 3년간 강원도지사 정무특보, 비서실장 등의 경험과 노하우를 통해 겸손·청렴·소통으로 실타래처럼 얽힌 지역 현안들을 풀겠다"고 말했다. 

구 전 실장은 지난 23일 오후 원주 중앙시장 문화의 거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민원이 있는 곳이면 어디즌 직접 찾아가 시민이 원하는 정책으로 고치고, 바꾸고, 바로세워 원주의 가치를 두배로 끌어 올리겠다"고 피력했다.

그는 시장 직속 ▲중소기업·소상공인 특별위원회 설치 ▲시장실 일자리 상황실 설치 등을 통해 청년층들을 위한 창업지원 플랫폼으로 맞춤형 일자리를 만들고 50만 경제도시건설을 위한 바이오 생명 등 건강분야 유망 중소기업을 유치해 도시첨단산업단지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더불어 "차별화된 원주만의 관광정책으로 체류형 관광도시를 만들고 교도소와 옛 종축장 등 유휴부지를 복합문화공간 으로 조성하겠다"고 다짐했다.

구 전실장은 원주고, 연세대 정경대학원을 졸업하고 현재 '혁신과 상생 연구원' 이사장을 맡고 있다./k10@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