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에너지솔루션, 청약 첫날 32조 몰려…경쟁률 20대 1

증권 입력 2022-01-19 08:06:28 수정 2022-01-19 08:33:16 김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사상 최대 공모로 관심을 모은 LG에너지솔루션이 일반투자자 대상 공모 청약 첫날(18일) 32조원을 끌어 모으며 흥행에 성공했다. 증권사 7곳의 통합 경쟁률은 20.48대 1을 기록했다.

 

청약 첫날인 18일 마감 기준 LG에너지솔루션 청약 증거금은 32조6,467억원으로 집계됐다. 이는 기존 청약 증거금 역대 1위인 SKIET가 기록한 첫날 증거금(22조1,594억원)을 훌쩍 뛰어넘는 수치다.

 

증권사별 경쟁률을 살펴보면, 미래에셋증권이 (22만1,354주 배정) 2,122만여주의 청약이 몰리며 가장 높은 경쟁률 95.9대 1을 기록했다. 이어 하나금융투자(28.6대 1), KB증권(25.2대 1), 신한금융투자(15.9대 1), 신영증권(11.5대 1), 대신증권(9.9대 1), 하이투자증권(8.8대 1) 순이었다.

 

미래에셋증권에서는 이미 '0주 배정'이 속출할 것으로 전망된다. 이와함께, 각 증권사별로 받을 수 있는 예상 물량을 살펴보면, 하이투자증권이 약 4.44주로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고, 대신증권(4.16주), 신영증권(3.96주), 신한금투(2.97주), 하나금투(2.19주) KB증권(1.87주), 미래에셋증권(0.41주) 순으로 나타났다.

 

증권가에선 통상 증권사별 경쟁률 확인 등으로 청약 마지막 날 증거금이 몰리는 점을 고려하면 LG에너지솔루션 청약 증거금은 SKIET(81조원)의 기록을 넘어 100조원에 달할 수도 있다는 관측이 나온다.

 
한편, LG에너지솔루션은 이날(19일) 오전 10시부터 일반 청약을 진행하고, 오후 4시 마감한다./hyk@sea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증권부

jjss1234567@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